성춘복 시인(전 한국문인협회 이사장), 22일 별세…향년 88세

2024.05.22 12:26:39

서울대학병원 장례식장 1층 9호실 빈소 마련…24일 오전 7시 발인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사단법인 한국문인협회 제21대 이사장을 역임한 성춘복 시인이 22일 오전 6시55분께 별세했다. 향년 88세.

고인은 1936년 경북 상주에서 태어나 성균관대학 국문학과를 졸업했다. 1959년 ‘현대문학’으로 등단하여 성춘복 시선집 등 50여 권의 저서를 남겼다.

제1회 월탄문학상, 동포문학상, 한국신인협회상, 한국예술문화대상, 펜문학상, 서울시문화상 등을 수상했다.

유족으로는 부인 우희정 씨와 아들 원영, 동현, 딸 아경, 희진, 사위 이재의, 강민, 자부 선상희 씨가 있다.

빈소는 서울대학병원 장례식장 1층 9호실에 마련되었고 발인은 24일 오전 7시, 장지는 포천 혜화동 성당묘원이다.

i24@daum.net
장건섭 기자 i24@daum.net
<저작권ⓒ 동양방송·미래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PC버전으로 보기

㈜미래매스컴 등록번호 : 서울 가00245 등록년월일 : 2009년 4월 9일 기사제보 i24@daum.net 서울특별시 성동구 자동차시장1길 33 그랜드빌딩 대표전화 : 02-765-2114 팩스 02-3675-3114, 발행/편집인 서정헌 Copyrightⓒ(주)미래매스컴. All rights reserved. 미래일보의 모든 콘텐츠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