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2 (일)

  • 맑음동두천 13.9℃
  • 구름조금강릉 16.7℃
  • 맑음서울 14.0℃
  • 구름조금대전 13.8℃
  • 구름많음대구 14.9℃
  • 구름조금울산 14.9℃
  • 구름많음광주 12.6℃
  • 구름많음부산 14.3℃
  • 구름많음고창 13.9℃
  • 구름조금제주 15.5℃
  • 맑음강화 15.7℃
  • 구름많음보은 13.2℃
  • 흐림금산 11.8℃
  • 흐림강진군 12.9℃
  • 구름많음경주시 14.5℃
  • 구름많음거제 14.9℃
기상청 제공

[인터뷰] 한승수 신성스마트 대표 "온라인 주얼리 비즈니스 접목, 새로운 생태계 만들것"

주얼리와 카페를 결합한 새로운 컨셉 주얼리 카페 '식스 에비뉴' 런칭

URL복사
(서울=미래일보) 김동은 기자 = "전자상거래를 통한 온라인 시장을 주얼리 비즈니스에 접목해 새로운 비즈니스 생태계로 만들겠다"

주얼리 카페 '식스 에비뉴'를 런칭한 한승수 신성스마트 대표는 주얼리 시장에서 이같이 야심찬 포부를 밝혔다.

최근 온라인 여성 쇼핑몰 ‘스타일 난다’가 4,000억원대에 글로벌 화장품 기업에 매각되고 역시 의류 쇼핑몰 ‘난닝구닷컴’를 운영하는 ‘엔라인’도 사모펀드에 매각되는 등 연이어 전자상거래 기업들이 성공 신화를 만들어 내고 있다.

이 두 기업 모두 패션 의류 쇼핑몰을 운영하며 개성과 디자인을 중시하는 젊은 소비자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는 점이 공통점이다. 이에 따라 같은 소비자 층을 가지고 있는 패션 주얼리 역시 온라인을 통한 쇼핑 시장이 더욱 커질 것으로 보인다.

한승수 대표는 다가오는 온라인 패션 주얼리 시대를 준비하며 6조원대의 국내 주얼리 시장에서 오프라인과 온라인의 통합 플랫폼을 통한 사업을 준비 중이다.

한 대표는 "이를 위해 최근 런칭한 주얼리 카페 ‘식스 에비뉴’는 주얼리와 카페를 결합한 새로운 컨셉의 주얼리 매장"이라며 "세련된 카페 분위기에서 시그니처 음료를 즐기며 주얼리 제품을 체험 및 쇼핑 할 수 있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최신 디자인 트렌드를 담은 1만가지 이상의 주얼리 아이템을 편리하게 쇼핑할 수 있는 국내 최대의 주얼리 온라인 쇼핑몰을 준비 중에 있다"고 밝혔다.

한 대표는 1990년대 부터 주얼리 업계에 몸담고 있으며 패션 주얼리 브랜드인 ‘줄리엣’을 런칭하며 단일 브랜드로 연 매출 600억원을 달성하는 등 주얼리 업계의 성공 신화를 쓰기도 했다.

이러한 사업적 성공이 주얼리 업계의 성장과도 함께 할 수 있도록 주얼리 제조 및 유통 업체 종사자들과 함께 ‘글로벌 전자상거래 주얼리 연합회(가칭)’를 오는 7월 중에 설립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국제적인 경쟁력을 갖춘 주얼리 브랜드를 만들어 글로벌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한 대표는 "전자상거래를 통한 온라인 시장을 주얼리 비즈니스에 접목하여 새로운 비즈니스 생태계로 만들고자 한다. 아마존도 20년전에는 작은 온라인 서점에 불과했지만 지금은 세계 최고의 온라인 플랫폼으로 성장하는 모습을 봐왔다"며 "식스 에비뉴를 시작으로 오프라인과 온라인을 아우르는 플랫폼을 통한 패션 주얼리 업계의 아마존이 되고자 한다"고 포부를 밝혔다.

joseph64@naver.com
배너
조국통일을 염원하는 강대석·박해전 공저 '유물론철학자와 시인'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유물론철학자와 시인, 고(故) 강대석 유물론철학자가 자신의 고통스러웠던 삶의 진실을 밝힌 유고 자서전과 5공 아람회사건 반국가단체 고문조작 국가범죄 피해자인 박해전 시인의 통절한 비망록을 담은 책 '유물론철학자와 시인'이 최근 사람일보에서 출간되었다. 강대석 유물론철학자와 박해전 시인의 삶은 서로 다르지만 닮은 점도 있다. 공동 저자는 시골 가난한 농가의 장남으로 태어나 분단의 비극을 뼈저리게 체험하였으며 무엇보다 조국통일을 염원하며 살아왔다. 궁핍한 처지에서 학비를 벌어가며 교육학을 거쳐 철학을 전공으로 선택한 점도 비슷하다. 이 책은 강대석 철학자의 생애 마지막 저술로 남긴 자서전이다. 제1부 ‘분단의 비극과 철학’에서 저자가 겪은 분단의 비극과 고통은 어떠했는지, 어떻게 관념론철학에서 유물론철학으로 전환하게 되었는지, 어떠한 철학 탐구의 길을 걸어왔는지, 조국통일에 기여하는 철학은 무엇인지를 진솔하게 밝히고 있다. 5공 아람회사건으로 고초를 겪은 박해전 시인은 강대석 철학자의 권유에 따라 공동 저자로 참여해 제2부 ‘조국을 찾아서’에서 아람회사건 국가범죄 청산운동과 통일정치 활동, 민주언론 활동, 통일문학 활동, 잊을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화성기아차현장노조, '화성시 동‧서부 균형발전 토론회' 개최 ·(화성=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경기도 화성시 동·서부지역 균형발전을 위한 지역기반시설과 인프라 확충 필요성에 대해 논의하고 소통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화성기아차현장노조'(이하 기민노)가 주최하고 '인터넷언론인연대' 취재본부가 주관해서 29일 오후 경기도 화성시 롤링힐스 호텔에서 열린 '화성시 동·서부간 균형발전 토론회'에서다. 이날 토론회는 화성시 동‧서부지역 균형발전을 위한 지역 기반시설과 인프라 확충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추광규 인터넷언론인연대 취재본부장(신문고뉴스 대표)이 사회를 보는 가운데 1부와 2부로 나누어 펼쳐졌다. 1부는 화성시 동‧서부 균형발전과 관련한 문제던지기와 문제나누기, 2부는 1부에서 제기된 불균형 문제에 대한 해법이 제기됐다. 신복용 경기발전연구소 소장이 좌장을 맡은 가운데 진행된 1부는 김은해 환경안전포커스 발행인과 화성기아차현장노조 정용구 전 지회장, 설영문 정책실장 등 3명이 패널로 참석해 의견을 나누었다. 신 소장은 모두발언을 통해 "현재 화성시는 모든 인프라가 동탄 중심의 동부권에 치중해 발전하면서 교통 문화 보건에 대한 심각한 갈등 현상이 나타났다"고 지적했다. 신 소장은 이어 "서부지역은 동탄과 남

정치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