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04 (금)

  • 맑음동두천 22.9℃
  • 구름조금강릉 25.3℃
  • 맑음서울 25.0℃
  • 구름많음대전 25.6℃
  • 구름많음대구 25.9℃
  • 구름조금울산 24.6℃
  • 구름조금광주 25.0℃
  • 맑음부산 24.9℃
  • 구름많음고창 24.1℃
  • 구름많음제주 25.2℃
  • 맑음강화 18.8℃
  • 구름많음보은 20.6℃
  • 구름많음금산 23.0℃
  • 구름조금강진군 24.0℃
  • 맑음경주시 23.4℃
  • 맑음거제 23.7℃
기상청 제공

정치일반

민중당, 안철수 '오렌지색과 주홍색 다르다' 주장 '난감'

"국민의당 시절 녹색당 초록색 사용하더니 '진보' 코스프레(?) 의심"

URL복사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민중당은 12일 상징색 '주홍색'을 안철수 전 의원이 창당을 주도하고 있는 (가칭)국민당이 주홍색이 아니라 오랜지색이라며 사용한 것과 관련해 맹비난했다.

이은혜 대변인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우리 어린이들이 보는 동화책도 '오렌지는 주황색'이라고 돼 있다"며 "다르다고 생각하는 안철수 국민당 창당준비위원장에게 초등학교 미술수업부터 다시 듣고 오라 해야하나 난감하다"며 우회적으로 비판했다.

이 대변인은 "주황색은 원내정당인 민중당이 3년째 사용해 오고 있는 색임에도 국민당은 단 한마디의 상의나 양해없이 일방적으로 결정하고 선포했다"고 지적했다.

이 대변인은 "어제 이상규 상임대표는 안철수 위원장에게 이와 관련한 문제로 (먼저 대화로 설득하려고) 면담을 제안했으나 '민중당은 주황색이지만 우리는 오렌지색이라며 면담이 불필요하다고 거절했다"고 설명했다.

이은혜 대변인은 "국민당의 주황색 가로채기는 영세상인이 닦아놓은 상권을 재벌대기업이 와서 침해하는 것과 같다"며 "소수정당이 가꿔온 이미지를 '안철수'라는 유명세를 이용해 앗아가 버렸다"고 강도높게 비판했다.

그러면서 "대기업 갑질과 무엇이 다른가, 그게 안철수 위원장이 떠들던 공정인가"라고 반문했다.

이 대변인은 "모든 정당은 자신의 상징색으로 정체성을 드러내고 국민과 소통하고 있다. 주황색은 민주노동당부터 민중당까지 진보의 대표 상징색"이라면서 "국민의당 시절에는 녹색당의 초록색을, 이번에는 민중당의 주황을 가져가는 안철수 위원장을 보면 '진보' 코스프레 용 결정이 아닌가 의심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redkims64@daum.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여호와의증인, 대규모 연례행사 사상 처음 온라인으로 성공적으로 개최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여호와의 증인 한국지부 함지훈 부산울산경남 대변인은 27일 "정부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각종 대면모임과 행사를 금지한 가운데 여호와의 증인은 의 전 세계에서 매년 개최 해오던 대규모 행사를 온라인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함 대변인은 이날 "'지역 대회'라고 불리는 이 대규모 행사를 현장이 아닌 온라인으로 개최한 것은 여호와의 증인 역사상 처음이다"고 강조했다. 함 대변인은 이어 "성경을 바탕으로 한 다양한 연설과 동영상, 인터뷰 등이 제공되는 이 행사의 2020 년 주제는 '항상 기뻐하십시오!'이며, 지난 7월부터 8월 말까지 6주간 여호와의 증인의 공식 웹사이트 jw.org를 통해 공개되었다"며 "대회 영상에서는 전염병을 비롯하여 여러 어려움을 겪는 현재 상황에서도 어떻게 기쁨을 유지할 수 있는지, 어떻게 가정에서 기쁨을 얻을 수 있는지와 같은 질문들을 다루었다"고 말했다. 함 대변인은 이번 행사와 관련해서 "최초로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 이번 대회는 전 세계의 사람들이 어려움 가운데서도 기쁨을 유지하도록 도와주었습니다. 특히 기존 대회 참석에 어려움이 있었던 분들이 더욱 쉽게 대회를 즐

정치

더보기
신지혜 기본소득당 대표,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 선언 "성평등한 서울 만들겠다"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신지혜 기본소득당 상임대표가 내년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를 선언했다. 신 상임대표는 3일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86세대 정치엘리트가 만들어온 민주주의가 불평등에 관한 근본적 해결을 ‘나중에’ 다룰 문제로 미뤄왔다"며 "네 가지 불평등을 해결하는 서울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신 상임대표는 "86세대가 획득한 민주주의에 배제되는 사람이 많다"며 "평범한 이들은 국가 시스템에서 배제된 채 각자도생하고 있다"고 말했다. 신 상임대표는 "이에 △부동산 불평등 없는 서울 △기본소득 서울 △개인의 삶에 주목하는 복지 서울 △기후불평등 없애고, 재난사고 막는 서울 성평등한 서울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신 상임대표는 지난 4월 총선에서 고양시 정 선거구에 출마했다. 이후 6월 5일 기본소득당 상임대표로 선출되었으며 기본소득한국네트워크 이사로 활동하고 있다. 기본소득당은 제8차 전국운영위원회에서 내년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젠더, 공정, 평등을 둘러싼 정치적 균열을 드러내고 젠더 불평등과 소득 불평등에 맞서는 선거를 치르기로 결정했다. 이에 하반기 동시당직선거에서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자를 선출하기로 하고 9월 2일 부터 후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