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2 (목)

  • 맑음동두천 13.8℃
  • 맑음강릉 16.2℃
  • 맑음서울 14.1℃
  • 구름많음대전 14.1℃
  • 구름많음대구 15.1℃
  • 맑음울산 15.0℃
  • 구름많음광주 14.6℃
  • 맑음부산 15.7℃
  • 구름많음고창 14.6℃
  • 구름조금제주 13.1℃
  • 맑음강화 10.6℃
  • 구름많음보은 13.1℃
  • 구름많음금산 13.0℃
  • 구름조금강진군 14.8℃
  • 맑음경주시 15.7℃
  • 맑음거제 14.9℃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전체기사 보기

[기자수첩]코로나19 국민 안전 우선, 대구시 생활안전 자금 늦장 집행에 시민 '부글 부글'

(대구=미래일보) 이솜결 기자= 각 지방자지단체와 정부는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을 손해배상 청구, 형사고발, 구상권 청구 등 총공세를 펴는 양상이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코로나19 집단감염의 방역업무 비협조에 대해 24일 신천지에 대해 2억여원의 손해배상 청구 소송과 함께 형사고발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신천지가 방역에 전혀 협조하지 않는다며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문재인 대통령 또한 국무회의에서 공개적으로 신천지 교주인 이만희 총회장을 상대로 구상권 청구를 언급했다. 코로나19 방역과 관련해 신천지 측의 비협조는 문제를 악화시키고 있는 것은 사실이나 구상권 청구와 손해배상 청구, 형사 고발은 사태가 진정되고 언제든지 할 수 있다. 지금 최우선 과제는 코로나19 예방과 확진자 차단이다. 먼저 국민들의 안전이 우선이기 때문이다. 지금 최우선 과제는 코로나19 예방과 확산에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 각 지자체와 정부는 코로나19 확진자가 점점 줄어들고 있어 방심하고 있는 것인지 아니면 정부에서 수십조원의 국민들에게 풀고 그 돈을 회수하기 위해 신천지를 상대로 구상권을 청구하는 것은 아닌지 의구심이 든다. 지자체와 정부의 이러한



문피아, 총상금 3억4000만원 ‘제6회 대한민국 웹소설 공모대전’ 개최
(서울=미래일보) 윤정인 기자= 웹소설 연재 플랫폼 문피아가 사단법인 한국대중문학작가협회와 오는 5월 11일부터 ‘제6회 대한민국 웹소설 공모대전’을 공동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제6회 대한민국 웹소설 공모대전’은 6월 19일까지 40일간 진행되며 기성 작가는 물론, 웹소설 작가를 꿈꾸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판타지, 현대물, 로맨스 등 장르 구분 없이 접수할 수 있으며 중복 응모가 가능하다. 문피아 홈페이지에서 1회당 3000자 이상 최소 30회, 15만 자 이상 연재하면 작품이 접수된다. 올해로 6회를 맞이한 ‘대한민국 웹소설 공모대전’은 매년 참신한 작품과 스타 작가를 탄생시키며 웹소설 작가 데뷔의 등용문으로 자리 잡았다. 2015년 첫선을 보인 본 공모전은 역대 대상 수상 작가 대부분이 유료 작품 연재 경험이 없는 신인 작가일 정도로 신인들의 독특한 발상과 미래의 발전 가능성에 대해 열려 있는 공모전이다. 문피아 공모전은 40일 동안 작품을 연재하는 방식이다. 따라서 독자들은 실시간으로 출품 작품을 확인하고 읽을 수 있다. 독자들의 조회수로 본선 진출 작품을 정하기 때문에 공정하고 투명한 공모전으로 평가받고 있다. 본심에서는 전문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여야, 공식선거운동 첫날 일제히 출정식 갖고 총선승리 다짐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여야는 공식선거운동이 시작되는 2일 0시에 일제히 출정식을 갖고 총선 승리를 다짐했다. 더불어민주당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더불어시민당과 공동으로 '국민을 지킵니다'라는 제목으로 출정식을 연다. 미래통합당은 1일 오후 11시 40분 서울 광화문광장 이순신동상 앞에서 열린 '나라살리기' '경제살리기' 출정선언식을 개최했다. 민생당은 0시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오로지민생' 선대위 출정식을 열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은 이날 오전 0시 서울 종로구 한 마트를 선거운동 첫 일정에 나서면서 인사말을 통해 "저희들은 코로나 국난을 극복하고 국민의 고통을 덜어드리는 일에 집중하면서 선거에 임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상임선대위원장은 "저뿐만 아니라 민주당의 모든 후보들이 그런 자세로 임하겠다"면서 "우리 국민들이 과거에 그랬던 것처럼 이번에도 고통의 계곡을 함께 넘어갈 수 있으리라고 굳게 믿는다"고 말했다.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도 '나라살리기' '경제살리기' 출정선언식에서 "앞으로 14일 후에는 지난 3년의 참혹한 실패를 반복할 것인지, 아니면 잘못된 국정을 바로 잡아서 바꿔서 사는 길을 택할 것인지 결정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