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8℃
  • 흐림강릉 21.4℃
  • 서울 25.3℃
  • 흐림대전 23.0℃
  • 대구 21.3℃
  • 구름많음울산 22.9℃
  • 흐림광주 21.9℃
  • 흐림부산 21.6℃
  • 구름많음고창 21.7℃
  • 흐림제주 21.4℃
  • 구름많음강화 24.5℃
  • 흐림보은 21.7℃
  • 흐림금산 22.5℃
  • 구름조금강진군 21.8℃
  • 흐림경주시 22.9℃
  • 흐림거제 21.1℃
기상청 제공

사회

나누고베풀고봉사하는그룹, 6·25 참전유공자의 숭고한 희생정신 본받고 위문품 전달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서울 관악구 6·25 참전유공자 사무실 방문, 건강보조식품과 삼계탕 선물 등 전달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나누는 기쁨! 커지는 기쁨! 함께하는 자원봉사!'를 슬로건으로 내걸고 나눔과 배려를 몸소 실천하고 있는 사회봉사단체 '나누고베풀고봉사하는그룹'(회장 한옥순)은 19일 그룹 회원들과 함께 6.25 70주년과 호국보훈의 달인 6월을 맞아 서울 관악구 소재 6·25 참전유공자 사무실을 방문해 건강보조식품과 삼계탕 등 위문품을 전달하고, 6·25 참전용사와 국가유공자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한옥순 나누고베풀고봉사하는그룹 회장은 이날 "6·25 참전용사 분들의 헌신과 희생을 기억하고, 참전유공자 분들의 나라를 위한 고귀하고 참된 희생을 기억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더욱 소외되고 어려움을 겪고 계신 참전유공자 어르신들에게 비록 작은 정성이지만 건강보조식품과 삼계탕 국물보다 더 뜨거운 사회의 관심과 사랑이 있음을 느끼게 해주고 희망의 메시지를 안겨 드리고자 이번에도 나눔봉사 행사를 진행하게 됐다"고 전했다.

한 회장은 이어 "이번 행사는 점점 잊혀져가는 참전유공자분들을 기억하고 그분들께 조금이나마 위로하는 시간이 되었다"며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 6·25 참전유공자 분들에게 깊은 감사의 마음을 느끼고, 항상 건강하시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 회장은 그러면서 "앞으로도 나누고베풀고봉사하는그룹은 전후 70년에 걸친 희생과 헌신을 보여주신 국가유공자 보훈가족들께서 예우 받을 수 있는 사회적 풍토를 조성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나눔으로 함께한 주정훈 부회장은 "국가를 위해 희생하고 헌신한 터전 위에 우리가 서 있다"며 "애국선열의 공헌과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호국 보훈의 정신을 잊지 말아야 할 것이다"고 말했다.

주 부회장은 이어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6·25 참전유공자 분들에 존경과 감사를 표하며 앞으로 나눔과 봉사 활동을 통해 진정한 보훈의 의미를 되새기고 실천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나누고베풀고봉사하는그룹'의 이번 행사는 관악구가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일상생활에 제약이 커지면서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에 동참하는 의미에서 최소 회원만 참석해 나눔을 실천했다.

i24@daum.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윤석열 검찰총장 부인 김건희 씨, '사기와 사문서위조행사 혐의'로 검찰에 고발당해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시민단체인 '사법정의바로세우기시민행동(공동대표 김한메, 이하 시민행동)'이 23일 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48) 씨를 '사기와 사문서위조행사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김한메 시민행동 대표는 이날 오전 고발장을 접수하기 전 서울 중앙지검 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김건희 씨와 김 씨의 어머니 최 모 씨의 그동안 행태를 비판했다. 김 대표는 현재 의정부지법에서 재판 중인 윤 총장 장모 최 씨의 300억 원 대 잔고증명 위조사건에 대해 "잔고증명을 위조한 사람은 김건희 씨가 운영하는 회사의 간부"라며 "자신의 회사 간부가 한 일을 어떻게 김건희 씨가 모를 수가 있느냐? 이건 어머니가 시킨 것이 아니라 대표인 김 씨가 시킨 것일 수 있으므로 조국 전 장관 부인의 표창장 위조 수사 강도로 강력하고도 철저한 수사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자신을 "'사법정의 바로세우기 시민행동'의 공동대표로서 검찰사법 개혁 분야의 여러 현안과 관련하여 활발하게 활동해 오고 있다"고 소개한 김 대표는 이날 특히 검찰의 편파수사를 거론했다. 김 대표는 "윤 총장 취임 후 검찰은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법무부 장관으로 지명된 뒤 그의 부인인

정치

더보기
김영주 의원, 산업안전보건청 신설 위한 정부조직법 개정안 발의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김영주 더불어민주당 김영주 의원(서울 영등포갑)은 22일 산업재해를 근본적으로 예방하기 위해 전담 정부 기관인 산업안전보건청을 신설하는 내용의 정부조직개편안을 대표 발의했다. 문재인 정부 초대 고용노동부 장관을 지낸 김영주 의원은 "구의역 스크린도어 사고, 태안 화력발전소 컨베이어 벨트 사고, 이천 물류창고 화재 사고에 이어 어제(21일) 용인 물류창고 화재까지 반복되는 산업재해로 한 해 평균 2천여 명의 노동자들이 목숨을 잃고 있다며"며 "사고의 수습보다 사고의 발생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서는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특히 김영주 의원은 "현행 고용노동부 산재예방보상정책국과 지방고용노동청 내 일부 과에서 산재 위험요소들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산재 조사, 관리감독을 하기에는 근본적 한계가 있다"며 "정부 조직 개편을 통해 산업안전보건청을 설치함으로써 되풀이되는 산업재해의 예방과 사업장 내 산업안전보건 여건을 개선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와관련 김 의원은 고동노동부장관 재직할 당시 장관 자문기구인 고용노동행정개혁위원회는 지난 2018년 7월 '산업안전보건업무의 전문성을 고려해 산업안전보건 전문행정조직인 산업안전보건청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