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7 (수)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사회

경기 이천에 병원 등 종합커뮤니티 공간 갖춘 대규모 '전원마을' 들어선다

경기도 이천시 백사면 내촌리 일원에 25만㎡(7만6000평)에 780세대 주거시설 마련

(서울=미래일보) 이정인 기자 = 통계청은 2023년 대한민국의 노인인구는 950만 명으로 전체인구의 18.4%를 차지했고, 2025년도는 1,050만 명으로 20.6%, 2035년도는 노인인구가 전 국민의 30.1%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이런한 현실에서 베이비부머 약 792만명의 은퇴가 시작되고 있는 초 고령화시대의 부모님 부양은 경제적으로 엄청난 부담이 될 수밖에 없고 100세 시대에서 자신의 노후준비가 어려운 실정이 되고 있다.

이와 함께 지난 1월 25일 포레스트웰㈜ 주최로 앰버서더 서울 풀만호텔 그랜드 볼륨에서 'U-healthcare포럼'이 개최되었다.


조병희 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 명예교수는 이날 포럼에서 "주거가 건강에 미치는 영향은 건강한 삶의 사회적 결정요인으로 매우 중요하다"며 "주거시설에서 의료이용의 용이는 건강한 삶의 질을 높이는 중요한 요인"이라고 말했다.

IT 전문기업인 유아이티앤㈜ 최기용 대표는 "호모-헌드레드(평균 수명이 100세 이상 장수가 보편화 되는 시대)의 시대는 인류 패러다임의 전환의 시대"라며 "호모-헌드레드 시대가 도래함에 따라 사회 전반적인 시스템의 변화가 요구되고 있으며 앞으로 보건, 의료 시스템을 제공하는 U-헬스케어(Emergency System) 산업이 많은 각광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최 대표는 이어 "이에 따라 부양방식의 변화가 일어나며 결국은 Self부양의 시대가 도래하고 있다"고 말했다.

최 대표는 "1인가구의 증가에 따라 고독사의 사례가 증가하고 있으며 고독사 사망자 중 40세 미만은 2%대이고 나머지 98%는 모두 40세 이상의 중장년층이며 특히 1인 고령가구가 증가하면서 고독사 사망자 발생이 늘어날 가능성은 더욱 커지고 있다"며 "2023년 기준으로 만 65세 이상 독거 가구는 199만 3,334세대를 기록해 2022년 187만 5,270세대 대비 11만 8,064세대가 늘어 해마다 독거노인 가구는 계속 증가할 것으로 조사되고 있는 현실에서 고독사의 원인이 홀로 살면서 응급 위기사항을 해결하기 어려운 안타까움으로 골든타임을 놓쳐 죽음에 이르는 사례가 많은 것에 고독사는 예방할 수도 있는 일이다"라고 말했다.

최 대표는 계속해서 "이러한 사회적 현상에 포레스트웰㈜에서 경기도 이천시 백사면 내촌리 일원에 약 75,500평 규모의(지구단위계획수립 완료) 땅에 약 780세대의 전원마을 주거시설과 병원, 교회 그리고 종합 커뮤니티 시설을 두루 갖춘 포레스트웰 마을을 건립할 예정에 있다"며 "전원마을에 입주하는 노약자를 위해 최근 개발한 노약자 응급관리 IT 플랫폼 시스템을 이용하여 24시간 입주민의 골든타임이 지켜질 수 있도록 건강을 종합 관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아무튼, 전원생활을 영위하고 싶어도 가장 큰 이유가 '병원시설이 멀어서'라는 설문에 답한 통계가 있다. 경기도 이천에 병원을 갖춘 대단위 전원마을 주거시설이 들어선다는 것은 전원생활을 꿈꾸는 사람에게는 매우 좋은 희소식이다.

포레스트웰㈜에서는 현재 입주예정자의 분양청약을 준비 중에 있다. 앞으로 포레스트웰 마을이 예정대로 건설된다면 전원마을을 꿈꾸는 사람들과 지역사회에 많은 시너지효과를 가져다 줄 것으로 예상된다.

engomvt@naver.com

배너
투어비스, 피아니스트 임윤찬 싱가포르 리사이틀 포함한 여행 패키지 출시…2024 문화여행 프로젝트 본격화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최근 K클래식 인기가 K팝 못지않다. 클래식 특성상 해외 무대에 오르는 일이 많아 '공연 간 김에 여행'하는 사람도 늘어나고 있다. 온라인 여행 플랫폼 투어비스는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임윤찬 리사이틀을 포함한 패키지 상품을 출시하고, 여행지에서 공연을 보는 것에서 한 단계 나아가 공연지에서 여행을 즐기는 문화여행 프로젝트를 본격화했다. 2024년 6월 28일, 싱가포르 에스플러네이드 콘서트홀에서 임윤찬의 피아노 리사이틀이 진행될 예정이다. 임윤찬은 2022년 밴 클라이번 콩쿠르 최연소 우승자로 아이돌급 인기를 누리며 클래식 열풍을 주도하고 있는 주인공이다. 2024년 4월에 발매될 쇼팽 에튀드 음반은 선주문만으로 인기 상위권에 올랐고, 국내/해외 모든 공연의 매진 사례가 이어지고 있다. 6월 싱가포르 공연 티켓 역시 빠르게 매진됐지만, 투어비스에서는 예매가 가능했다. 단독 티켓이 아닌 공연 일정에 맞춰 해당 지역을 여행할 수 있도록 항공, 호텔, 명소 등이 포함된 3박 5일 여행 패키지 상품으로 구성한 덕분이다. 해당 상품은 단독 티켓 판매에 비해 예약 속도는 느렸지만, 취소율은 1%도 되지 않을 정도로 낮았다. 이에 따라 아


배너
배너

포토리뷰


배너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황희 의원, 목동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해제 재차 요구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황희 더불어민주당 의원(서울 양천갑, 재선)은 16일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세훈 서울시장을 향해 양천구 목동의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을 해제할 것을 촉구했다. 황희 의원은 “목동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을 즉시 해제하라”라며 “22대 국회의원 선거 결과도 서울시정의 변화를 요구하고 있다”고말했다. 황 의원은 “나를 포함, 서울 송파을 배현진 의원도 토지거래허가구역 해제를 공약으로 걸었다”며 “토지거래허가구역 해제라는 공약에는 여도, 야도 없다. 정책 효과도 없이 재산권만 침해하고 주민들에게 피해를 입히는 토지거래허가제는 즉각 철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황 의원은 이어서 "목동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은 오세훈 시장이 투기수요 차단이라는 미명하에 2021년 4월에 지정했고, 벌써 2차례 연장을 거쳐 3년째이다. 더 이상 목동 주민들은 참지 않을 것이다"며 "목동은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묶고, 강북 재건축·재개발은 규제완화와 파격적인 인센티브 제공을 하겠다는 오세훈 서울시장의 '강북권 대개조-강북 전성시대' 발표는 대놓고 목동 주민들의 가슴에 다시 한번 대못을 박는 것이다"고 강하게 비판했다. 황 의원은 계속해서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