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15.6℃
  • 흐림강릉 17.0℃
  • 구름많음서울 18.0℃
  • 구름조금대전 18.0℃
  • 구름많음대구 18.0℃
  • 흐림울산 19.0℃
  • 구름조금광주 17.5℃
  • 흐림부산 19.4℃
  • 구름많음고창 16.3℃
  • 흐림제주 20.7℃
  • 흐림강화 16.9℃
  • 구름많음보은 13.3℃
  • 구름많음금산 14.8℃
  • 구름많음강진군 17.0℃
  • 흐림경주시 17.2℃
  • 흐림거제 19.7℃
기상청 제공

국제

ADI, 미국 최고 직장·실리콘밸리 가장 일하고 싶은 기업에 선정

포브스 등으로부터 직원 복지 · 기업 문화 · 사업 성장 분야 높이 평가

URL복사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아나로그디바이스(ADI)는 최근 포브스(Forbes)와 실리콘밸리 비즈니스 저널(The Silicon Valley Business Journal)로부터 회사에 대한 직원 만족도와 자부심을 고양하는 기업 문화와 업계 선도적인 복지 혜택을 제공하는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ADI는 전기자동차와 자율주행차에서부터 5G 무선 통신, 인더스트리 4.0, 디지털 헬스케어 등에 이르기까지 전 세계 가장 커다란 기술 과제들을 해결하기 위해 1만5,000명 이상의 직원들이 근무하고 있다.

최근에는 ADI는 2018년 포춘 1,000대 기업에 포함됐을 때보다 45위 이상 상승한 포춘 500대 기업에 선정됐다. ADI는 2018 회계연도에 62억 달러의 매출을 기록했다.

ADI는 포브스가 선정한 '2019년 미국 최고의 직장(America’s Best Employers 2019)' 순위에서 49위를 차지했다.

포브스는 직원 수 1,000명 이상인 기업에 종사하는 미국인 5만명 이상을 대상으로 한 익명 설문 조사를 통해 최고의 직장을 선정했다.

설문 참여자들에게는 현재 자신이 근무하고 있는 회사를 주변에 얼마나 추천하고 싶은가, 자신의 회사를 제외하고 업계에서 최고라고 생각하는 회사는 어디인가 등의 질문이 주어졌다. ADI는 포브스 '2018년세계 최고의 직장(World’s Best Employers)' 순위에서 284위에 올랐다.

ADI는 실리콘밸리 비즈니스 저널이 선정한 '실리콘밸리에서 가장 일하고 싶은 직장(Best Places to Work in the Bay Area)' 순위에서 15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이 매체는 실리콘밸리 지역 직장인들을 대상으로 경영진에 대한 신뢰도, 협업 문화, 업무 참여도, 그리고 성과에 대한 보상 만족도 등에 대한 기업 평가 조사를 실시하여 매년 그 순위를 발표한다.

마니 세이프 아나로그디바이스 최고인사책임자(Chief People Officer, CPO)는 “우리의 목표는 실생활에 지속적으로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일을 자신의 직업으로 오랫동안 영위하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ADI를 최고의 직장으로 만드는 것”이라고 말했다.

redkims64@daum.net
배너
한글세계화운동연합, 재외동포 청소년 대상…'제1회 세계한글쓰기대전 공모'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재외동포 청소년의 한글(한국어) 습득과 한글문학소질계발을 위한 '제1회 세계한글쓰기대전 공모'전이 열리고 있다. 한글세계화운동연합(오양심 이사장)과 일본본부(이훈우 본부장)가 지난 9월 7일부터 10월 9일까지 한 달간 공모하는 '제1회 세계한글글쓰기대전'은 재외동포(다문화 포함)청소년들의 한글(한국어)습득으로, 한글문학의 소질을 계발시키기 위해서 실시하는 것. 또 이를 통해 한글로 세계 문화강국 만들기는 물론 우리 국민의 재외동포(다문화)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공모는 ▲운문부문은 시, 시조(자유) ▲산문부문은 생활문, 에세이, 논설문 등이다. ▲한글과 관련된 체험, 효도와 관련된 체험, 한글(한국어)바로쓰기, 한글사랑(제목은 주제와 관련하여 자유롭게 정함)이다. 운문은 자유이고, 산문은 200자 원고지 10매 내외 또는 A4 12p 2매 이내 분량이다. 대상은 재외동포(다문화 포함) 초등학생, 중학생, 고등학생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한국의 다문화 가정도 응모 가능하다. 문단의 중진작가와 국어교사로 구성된 심사위원회를 통해 부문별 대상(세종대왕상), 최우수상(훈민정음상), 우수상(우리글 한글상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박덕흠, 국민의힘 전격 탈당…민주당, "의원직 사퇴만이 답"(종합)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박덕흠 국민의힘 의원(충북 보은·옥천·영동·괴산)이 23일 자신이 국회 국토교통위원으로 활동하던 때 가족 명의의 건설사들이 피감기관들로부터 1000억 원에 달하는 사업을 수주를 했다는 의혹과 관련, 국민의힘을 전격 탈당했다. 박 의원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오늘 국민의힘을 떠나려고 한다"며 "당에 더 이상 부담을 주지 않도록 당적을 내려놓은 게 맞다는 판단을 스스로 내렸다"고 선언했다. 박 의원은 이어 관련 의혹에 대해선 "어떠한 부정청탁과 이해충돌을 위반하지 않았다고 감히 말씀드린다"며 "대한건설협회장 역임하는 등 건설업계 고충과 현장 상황을 잘 아는 전문성을 발휘하고 건설업계 고충과 현장을 너무나 잘 알고 있어서 국토위에 있었고 낙후된 저희 농촌 지역구를 발전, 실현시키기 위함이었지 직위를 위해 개인 사리사욕을 채운 일은 결단코 없었다"고 주장했다. 박 의원은 그러면서 "현 정권 들어서 공정과 정의가 추락한 것은 지난해 조국 사태 이후 올해 윤미향, 추미애 사태에 이르러 극에 달했다"며 "이렇듯 현 정권에 대한 부정적 기류에 정치적 의도를 갖고 저를 희생양 삼아 위기 탈출을 시도하고 있다는 점을 분명히 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