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6 (금)

  • 흐림동두천 27.1℃
  • 흐림강릉 25.1℃
  • 흐림서울 28.8℃
  • 흐림대전 27.2℃
  • 흐림대구 29.8℃
  • 흐림울산 28.1℃
  • 흐림광주 29.3℃
  • 흐림부산 28.2℃
  • 흐림고창 28.3℃
  • 제주 26.5℃
  • 흐림강화 25.6℃
  • 흐림보은 27.5℃
  • 흐림금산 27.2℃
  • 흐림강진군 27.5℃
  • 흐림경주시 29.1℃
  • 흐림거제 28.9℃
기상청 제공

포토

자유한국포럼에서 축사하는 황교안 대표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6일 오후 국회 도서관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중앙위원회 자유한국포럼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i24@daum.net

비즈니스북스, 최고의 인생을 만드는 아침 습관의 힘 ‘아침의 재발견’ 출간
(서울=미래일보)장규헌 기자=비즈니스북스는 케임브리지대학 연구소·소니 수석 연구원 출신의 유명 뇌과학자 모리 겐이치로의 신간 "아침의 재발견"을 출간했다. "아침의 재발견"은 뇌가 최고의 성과를 낼 수 있도록 100% 깨우는 59가지 아침 습관에 대한 과학적 근거를 함께 담았다. 아침에 잠을 자는 동안 정리된 뇌에 새로운 자극을 주는 법에 대해 이야기하는 제1장에서는 똑같은 일을 해도 낮과 밤의 지친 뇌보다 아침의 건강한 뇌가 더 적극적으로 반응하고 움직인다는 사실을 설명한다. 이어지는 제2장은 하루의 리듬을 결정하는 뇌의 활동성에 새로운 자극을 줄 수 있는 사소하지만 중요한 아침 습관, 즉 강력한 모닝 루틴의 필요성을 강조한다. 이를 위해 아침에 일어나 햇빛을 쐬면 뇌를 깨우는 세로토닌 이라는 호르몬 분비가 활성화되어 몸과 마음의 균형이 잡히고 뇌에 활력을 불어넣어 준다는 사실을 덧붙여 설명한다. 제3장은 아침 뇌와 모닝 루틴의 필요성을 깨달았다면 꼭 알아야 할, 상쾌한 아침을 맞이하기 위한 뇌과학적 숙면 관리법에 대해 들려준다. 계절이나 일조량의 변화에 영향을 받는 수면의 질을 높이는 법, 잠들기 전 1시간 습관, 숙면으로 뇌를 편하게 쉬게 하는 법 등
호텔 인터불고 원주 개관 10주년 '원주시민골프대회'…탤런트 배도환, '홀인원'
(원주=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인터넷언론인연대 = 호텔 인터불고 원주 개관 10주년을 기념해 2일 열린 '원주시민 골프대회'에서 탤런트 배도환이 골프대회에서 홀인원을 기록했다.3번째 홀에서 이 같은 기록을 세웠다. 호텔 인터불고 원주골프장에서 열린 이날 골프대회에는 연예인 선수로는 탤런트 정혜선·송경철·배도환·김형일·손효근·정진수, 가수 우순실·김상배·최형철 등과 원주시민이 참가해 4인 1팀 기준 20팀이 기량을 겨뤘다. 대회는 인터불고그룹 권영호 회장과 김삼남 회장의 티샷을 시작으로 막을 올렸다. 참가 선수들은 퍼블릭코스인 ‘원주 골프장’을 전반 9홀과 후반 9홀을 도는 것으로 경기를 치렀다. 권영호 회장은 티샷에 앞서 "제가 골프를 즐길 때는 하루 100홀을 돌았다"면서 "오늘 모든 참가자들이 좋은 성적을 거두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경기는 이상현 경기위원장이 맡아 샷건 방식으로 진행됐다. 신페리오 방식에 의한 순위결정으로 동점자 일 경우에는 연장자 우선이었다. 규칙은 대한골프협회가 정한 골프규칙과 로칼 룰을 적용했다. 오전 10시에 티업한 후 오후 4시경 마무리된 후 이날 대회에서는 홀인원이 나오는 등 그 어느 때보다 참가 선수들은 호성적을 거뒀다.


포토리뷰


'여호와의 증인' 국제대회, "킨텍스 개관 이래 사상 최대 규모의 행사 열리다"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킨텍스 개관 이래 단일 행사 기준 사상 최대 규모의 행사가 열린다. 66개국의 1만 명의 해외 방문객을 포함하여 총 6만 5,000명 이상이 참석하는 여호와의 증인 국제 대회가 추석 연휴 기간인 오는 9월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고양시 국제 전시장(KINTEX)에서 개최된다. 여호와의 증인 한국지부 홍보부는 5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그랜드힐튼호텔에서 '2019 서울 국제 대회' 프레스 컨퍼런스를 개최하고 "해외 방문객들은 대회 전후로 전통 공연 관람, 민속촌 방문, 한복 입어보기 등 한국 문화 체험 프로그램을 즐길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날 홍보부 관계자는 "방문객들이 숙박, 관광 및 쇼핑 등에 직, 간접적으로 지출하는 비용을 포함하여 약 1,262억 원의 경제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되며 내수 경기 활성화에 일조할 것으로 보인다"며 "한국에서 수십 년간 '이웃 사랑'을 이유로 병역을 거부해 온 여호와의 증인이 개최하는 이번 국제 대회 행사의 주제는 '사랑은 없어지지 않습니다'라고 설명했다. 최근 증오 범죄와 반인륜적인 사건들이 연이어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 여호와의 증인 대회 주제는 많은 문제에 대한 해결책이 사랑

이재명 경기지사 항소심서 벌금 300만원…최종확정 땐 당선무효 (수원=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직권남용과 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4가지 혐의 모두 무죄를 선고받은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6일 항소심에서 당선무효형에 해당하는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수원고법 형사2부(임상기 부장판사)는 이날 이 지사에 대한 항소심 선고 공판을 열어 이른바 '친형 강제입원' 사건과 관련한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공표 혐의 무죄 부분을 파기하고, 벌금 30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또 이와 관련한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혐의와 '검사 사칭', '대장동 개발업적 과장'과 관련한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공표 혐의 등 다른 3가지 혐의에 대해 무죄를 선고한 원심 판결은 그대로 유지했다. 선출직 공무원은 일반 형사사건에서 금고 이상, 공직선거법과 정치자금법 위반으로 벌금 100만원 이상 형을 확정받으면 당선이 무효가 된다. 이에 따라 이 지사는 이번 선고형이 최종 확정되면 도지사직을 잃게 된다. 검찰은 앞서 지난달 14일 결심 공판에서 1심과 같이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혐의에 징역 1년 6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에 벌금 600만원을 구형했다. 이 지사는 최후진술에서 "제가 비록 인덕이 부족해 집안에 문제가 있지만, 공적 역할 하는 것에 한 치의 부끄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