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9 (월)

  • 구름많음동두천 24.5℃
  • 구름많음강릉 21.6℃
  • 박무서울 25.2℃
  • 흐림대전 23.3℃
  • 박무대구 22.5℃
  • 흐림울산 22.7℃
  • 박무광주 23.0℃
  • 박무부산 23.2℃
  • 흐림고창 22.8℃
  • 흐림제주 21.8℃
  • 구름많음강화 21.9℃
  • 흐림보은 23.1℃
  • 흐림금산 21.8℃
  • 흐림강진군 22.2℃
  • 흐림경주시 22.4℃
  • 흐림거제 23.1℃
기상청 제공

정치일반

민주당 원내대표 출마자, 당락변수 '초선의원' 표심 호소 총력

민주당 원내대표 출마자, 당락변수 '초선의원' 표심 호소 총력
김태년-전해철-정성호, 승패 상당한 영향력 이낙연 전 총리 지지 요청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제21대 국회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 첫 원내사령탑 선출을 위한 원내대표 경선이 김태년-전해철-정성호 의원 3파전으로 치러지면서 68명의 초선 의원들의 표심이 최대 변수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

오는 5월 7일 치러지는 민주당 원내대표 경선에는 4선의 김태년.정성호 의원과 3선의 전해철 의원이 나섰다. 28일 후보 마감후 열린 기호 추첨에서는 김태년 의원이 1번, 전해철 의원이 2번, 정성호 의원이 3번을 받았다.

4.15 총선에서 180석을 확보하며 거대여당으로 21대 국회를 출발하는 민주당의 원내대표 역할이 그 어느때 보다 중요하다. 새 원내대표는 야당의 협조 속에 코로나19 사태와 경제위기 등 국난극복을 해야 하는 문재인 정부의 안정적 국정운영을 지원해야 하기 때문이다.

원내대표에 출사표를 던진 김태년-전해철-정성호 의원은 이같은 인식 속에 적임자를 강조하며 일제히 초선의원들에게 전화와 만남 등 '맨투맨' 작전으로 초선 의원 표심 공략에 나섰다.

지난해 원내대표 경선에서 이인영 원내대표에게 밀렸던 김태년 의원은 경선 출마 기자회견에서 "초선의원의 전문성과 잠재력을 최대한으로 이끌어내겠다"고 호소했다.

김 의원은 "구슬이 서말이라도 꿰어야 보배란 말 처럼 각 분야의 전문성을 갖춘 초선 의원들의 잠재력을 십분 발휘하도록 적극 뒷받침 하겠다"면서 "초선의원들이 마음껏 나래를 펼칠 수 있도록 전문성과 관련된 상임위에 우선 배치토록 하겠다"고 공약했다.

김 의원은 "상임위 활동도 복수법안소위를 원칙으로 해 초선의원들도 적극적으로 전문성을 살리게 하겠다"고 약속했다.

3선의 전해철 의원은 초선 의원들을 향해 "국회의원의 전문성, 관심 분야에 따라 반드시 하고자 하는 제도적 개선을 대표 입법 브랜드로 당 차원에서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전 의원은 "입법 단계에서부터 당 정책위 지원, 당론 선정 및 홍보 방안 마련, 필요시 예산을 지원하며 법안 통과를 위해 상임위, 본회의까지 원내에서 함께 관리하며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전 의원은 "일하는 국회의 힘은 일하는 국회의원에게서 나오는 것"이라며 "일을 더 잘할 수 있도록 충분히 지원하고 정책 정당으로 당의 체질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무계파 비주류인 정성호 의원은 "사심없는 무계파 비주류인 정성호가 21대 국회 첫 여당의 원내대표가 되는 것이야말로 180석 거대여당을 만들어준 국민에게 보내는 강력한 변화의 메시지, 쇄신의 시그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 의원은 "출신과 인맥을 위주로 하는 계파, 심지어 특정인을 중심으로 하는 계보정치는 지양돼야 한다"면서 "2년 뒤 정권재창출을 위해서도 당내 다양한 목소리의 통합이 필요하며 민주당 원팀으로 당력을 결집시키겠다"고 힘줘 말했다.

정 의원은 "상임위 배정과 원내 인사는 선수와 지역 등 관례와 원칙에 따라, 각 의원의 특장을 살려 엄정하게 하겠다”며 초심 위원들의 표심을 자극했다.

또한 이들 원내대표 후보들은 최근 여론조사에서 지지도가 급상승하고 있는 차기 대권주자인 이낙연 전 국무총리에게 이번 경선에서 승패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예상 아래 지지를 요청하는 등 발빠르게 움직이는 모습이다.

한편 원내대표 후보들은 5월 6일 당선인들을 대상으로 공약 발표 합동 연설회를 갖고 7일 오후 2시 선거가 실시된다. 과반 투표자가 없을 경우 1, 2위 간 결선투표로 원내대표를 선출한다.

redkims64@daum.net
배너
조병화문학관, 27일 ‘영원 속에 살다 : 조병화 시비展Ⅱ’ 개막식 열어
(서울=미래일보) 김동희 기자=평운 조병화 시인(1921~2003)의 시비를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전시 ‘영원 속에 살다 : 조병화 시비展 II’가 오는 27일부터 경기도 안성시 양성면 난실리에 위치한 조병화문학관에서 열린다. 조병화문학관은 지난해 선 보인 30기의 시비 사진전시에 이어, 올해 2020년에는 ‘영원 속에 살다: 조병화 시비展 II’ 특별 기획전을 열고 경기, 충청, 강원, 전라 지역과 조병화문학관 주변에 세워진 31기의 시비, 비석, 표석 등의 사진을 전시한다. 이번 기획전에서는 “고향은 사람을 낳고 사람은 고향을 빛낸다”고 늘 읊조리던 조병화 시인이 고향 난실리에 손수 가꾸어 놓은 각종 기념물에 이어, 난실리 주민들이 시인을 기리며 마을 곳곳에 정성으로 설치한 벽화, 송덕비, 표석과 이정표까지 전시의 소재로 다루었다. 조병화문학관 청와헌 옆에 자리한 묘비명 ‘꿈의 귀향’, 난실리 버스정류장 옆 ‘우리 난실리’, 어머니 진종 여사 묘소 옆 ‘해마다 봄이 되면’, 하나원 내 ‘이 집은’, 안성맞춤아트홀 남쪽에 자리한 ‘내일’, 경기도 양평 숲속의미술공원 내 ‘의자’, 강원도 춘천시 춘천문학공원의 ‘사랑의 강’, 춘천 MBC 사옥건립기념비에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대검찰청 수사심의위, '이재용 부회장 수사 중단·불기소' 권고…검찰 판단 주목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대검찰청 수사심의위원회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 대한 수사 중단과 불기소를 검찰에 권고했다. 수사중단, 불기소 의견이 기소 의견보다 압도적으로 많았던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이 부회장에 대해 자본시장법 위반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지만 지난 9일 기각된바 있다. 대검찰청 수사심의위원회는 26일 회의에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 대한 수사를 중단하고 이 부회장을 재판에 넘기지 말아야 한다"는 권고 의견을 과반수 찬성으로 의결했다. 회의에는 14명이 참석했고 양창수 위원장의 직무를 대행한 1명을 제외하고 13명이 심의에 참여했다. 13명의 위원 중 10명이 수사중단, 불기소 의견을 낸 것으로 전해졌다. 위원들은 이 부회장에 대한 계속 수사 여부, 이 부회장과 김종중 전 삼성그룹 미래전략실 전략팀장, 삼성물산에 대한 기소 여부 등에 대해 논의했다.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를 어디까지로 보고 판단할지에 대해 검찰과 삼성의 입장이 대립했다. 특히 주가조종과 분식회계 등 혐의를 두고 집중적인 논의가 이뤄졌다. 위원 중 상당수는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를 입증하기가 쉽지 않다는 의견을 낸 것으로 알려졌다. 코로나19로 경기 침체 우려

정치

더보기
[인터뷰] 김인호 제10대 서울시의회 후반기 의장 당선자 "소통과 협치 통해 지역현안 해결 집중 할 것"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코로나19 위기 대응'과 '자치분권 발전'의 중요한 기로에서 서울시의회 의장이라는 큰 역할을 맡게 되어 기쁨보다는 막중한 책임감을 느끼며 1000만 서울시민을 위해서라면 대립이 아닌 집행부와 협의해 나가는 의회를 만들 것입니다." 서울시의회는 25일 제295회 정례회 4차 본회의를 열고 제10대 하반기 의회를 이끌어 갈 신임 의장에 김인호 더불어민주당 의원(동대문구3)을 선출했다. 재적 의원 110명 중 105명이 참석한 가운데 무기명으로 의장 선거를 진행한 결과, 김 의장 당선자는 99표를 얻어 당선됐다. 부의장 선거에서는 김기덕 더불어민주당 의원(마포구4)이 투표 참여 인원 100명 중 95표를, 김광수 더불어민주당 의원(도봉구2)이 투표 참여인원 102명 중 95표를 얻어 각각 부의장에 당선됐다. 의장과 부의장 임기는 7월 1일부터 시작된다. 서울시의회 의원은 총 110명으로 이 가운데 민주당이 102석을 차지했고 나머지는 미래통합당 6석, 정의당 1석, 민생당 1석이다. 서울시의회 10대 후반기 의장으로 선출된 김인호 신임 의장 당선자는 "무거운 책임감으로 전반기 의장단과 상임위원장단이 다져놓은 기반 위에 실질적인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