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0 (금)

  • 흐림동두천 20.6℃
  • 흐림강릉 22.4℃
  • 흐림서울 24.4℃
  • 구름많음대전 26.6℃
  • 흐림대구 24.3℃
  • 천둥번개울산 22.6℃
  • 흐림광주 27.0℃
  • 천둥번개부산 22.7℃
  • 흐림고창 28.1℃
  • 흐림제주 25.6℃
  • 흐림강화 21.4℃
  • 구름많음보은 23.6℃
  • 구름많음금산 26.8℃
  • 구름많음강진군 26.2℃
  • 흐림경주시 22.6℃
  • 흐림거제 22.4℃
기상청 제공

사회

광화문촛불연대 등 시민사회단체, 윤석열 검찰총장 사퇴 '촉구'

대검찰청 앞 기자회견 "정치공작 도 넘어서고 있어"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광화문촛불연대 등 시민사회단체들은 11일 "윤석열 검찰의 정치공작이 도를 넘어서고 있다"면서 사퇴를 촉구했다.

광화문촛불연대, 윤석열사퇴를 위한 범국민응징본부, 민생경제연구소, 민주진보유튜버연대, 한국대학생진보연합 회원들은 이날 오후 대검찰청 정문 앞에서 정치공작 비리의혹 윤석열 사퇴 촉구 기자회견을 갖고 "법 질서 수호흘 위해 사용해야 할 검찰권을 자기 입맛대로 사용하고 무소불위의 권력을 휘두르며 국민의 뜻을 거스르고 적폐세력의 판세뒤집기에 앞장서는 윤석열 총장은 검찰 자격이 없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시민사회단체 회원들은 "총선을 앞두고 윤석열 총장과 정치검찰은 보수적폐들을 기사회생 시키고 정부와 여당을 끌어내리기 위해 온갖 권모술수를 다 써왔다"며 "조국 전 장관에 대한 먼지털이식 수사를 강도 높게 진행하며 정부를 압박한 것과는 달리 보수적폐와 자신에 대해서는 관대했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윤석열 총장과 정치검찰의 불법적인 권력 남용이 21대 국회에서 검찰개혁을 비롯한 촛불개혁안건을 막기 위한 일환이라는 것은 모두가 알고 있는 공공연한 사실"이라면서 "21대 총선에서 적폐청산과 촛불개혁완성, 검찰개혁에 대한 국민들의 뜨거운 열망이 총 분출됐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적폐청산을 외치는 진보개혁세력들이 많은 의석을 차지한 반면 보수언론, 검찰과 내통하며 '윤석열 사수'를 주장하던 수구적폐세력들이 받은 처참한 총선 성적표가 바로 그 증거"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지금 윤석열 총장과 정치검찰은 국민들의 뜻을 수용하기는 커녕 어떻게든 총선 결과를 뒤집고 검찰개혁을 비롯한 촛불개혁을 막기 위해 혈안이 돼 있다"면서 " 총선 직후 당선자 94명을 선거법 위반혐의로 입건하고, 검찰개혁을 주장하는 황운하.최강욱 당선자에 대한 공격 수위를 높이고 있는 것은 총선 결과를 뒤엎으려는 시도로 밖에 볼 수 없다"고 힘줘 말했다.

이들은 "지금 윤석열 총장과 정치검찰은 총과 칼만 들지 않았을 뿐이지 국민들의 뜻에 반해 자신들의 권력을 지키기 위한 쿠데타를 시도하는 것이나 다름없다"고 비판했다.

redkims64@daum.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