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7 (목)

  • 흐림동두천 21.7℃
  • 흐림강릉 20.7℃
  • 흐림서울 23.0℃
  • 대전 23.1℃
  • 흐림대구 22.1℃
  • 흐림울산 19.6℃
  • 흐림광주 22.7℃
  • 흐림부산 20.4℃
  • 흐림고창 22.0℃
  • 흐림제주 21.5℃
  • 흐림강화 21.4℃
  • 흐림보은 20.4℃
  • 흐림금산 21.6℃
  • 흐림강진군 22.8℃
  • 흐림경주시 20.0℃
  • 흐림거제 20.2℃
기상청 제공

포토

코로라19 발원지는 미국?…'니덤보고서' 등장

URL복사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미국과 중국이 코로나 책임론을 놓고 충돌하고 있다.

미국은 코로나 발원지로 중국 우한연구소를 지목하며 "거대한 증거가 있다"고 하자 중국은 "냉전시대 화석 같은 거짓말"이라고 맞서고 있다.

이에 앞서 중국은 코로나19의 발원지는 우한이 아니라 미국이라고 주장했었다.

  한반도환경연합회는 지난 24일 이와 관련하여 미군이 일제로부터 세균전 방법을 배워서 한국전에 사용했다는 논란을 일으킨 1952년 영국인 생화학자인 조지프니덤이 작성한 보고서와 같은 내용을 주장하며 미국이 세균전을 수행한 것이라고 말하고 있다.

i24@daum.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안호영 의원, 씨티은행 매각 고객보호와 고용승계 전제 필요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안호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전북 완주·진안·무주·장수)은 17일 민주당 정책조정회의에서 국내 소비자금융 철수를 선언한 한국씨티은행 매각에 대해 "한국씨티은행 경영진은 충분한 시간을 갖고 노조와 충분한 협의를 통해 매각을 진행할 것"을 요청했다. 씨티은행 뉴욕 본사는 글로벌 전략 변경에 따라 한국씨티은행을 포함한 13개국 매각·철수를 발표하였는데, 안 의원은 한국씨티은행이 매각되더라도 '금융소비자 피해와 고용불안'이 발생되지 않아야 할 것임을 강조했다. 현재 한국씨티은행 매각방식에 대해 통매수·부분매수 등 다양한 방식으로 진행될 것이라는 전망이 있는데, 경쟁력이 있는 것으로 평가받는 자산관리(WM), 신용카드 등에 대한 부분 매수가 이뤄지면 나머지 사업부는 ‘철수’ 수순을 밟을 수밖에 없다. 안 의원은 "졸속매각으로 인해 직원 2천명 이상이 일자리를 잃게 되고, 외국계 자본의 일방적 철수 선례를 남기게 될 것"이라며 "그 피해는 고스란히 노동자들의 몫이 된다"고 우려를 나타냈다. 또 안 의원은 "한국씨티은행 매각과정에서 수십년간 묵묵히 일해 온 한국씨티은행 직원들의 일자리는 보호받아야 할 것"이라며 "계속 근무를 희망하는 이들의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