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6 (수)

  • 맑음동두천 0.4℃
  • 맑음강릉 2.9℃
  • 맑음서울 0.4℃
  • 구름많음대전 2.1℃
  • 맑음대구 3.6℃
  • 구름많음울산 4.5℃
  • 맑음광주 3.2℃
  • 맑음부산 5.4℃
  • 구름많음고창 0.0℃
  • 구름많음제주 8.0℃
  • 맑음강화 1.0℃
  • 흐림보은 1.7℃
  • 맑음금산 1.6℃
  • 구름조금강진군 3.4℃
  • 구름조금경주시 4.4℃
  • 맑음거제 4.1℃
기상청 제공

사회

사기 기소된 빗썸 '이정훈', 김병건 BK그룹 회장 피해금 찾을 수 없게 될까?

"빗썸 이정훈 전 의장의 재산도피 가능성이 점차 현실화 되고 있어"

URL복사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빗썸의 2대주주인 비덴트가 빗썸 경영권 완전 인수를 위해 최대주주인 이정훈 전 이사회 의장의 지분인수 행보를 위한 움직임을 보이면서 이 전 의장이 벌인 1600억 원대 빗썸코인(BTX) 사기관련 피해회복이 묘연해 질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방송장비 전문업체인 비덴트는 자체 보유 현금과 CB 발행 등을 통해 2500억 원의 현금을 확보하며 빗썸을 인수해 기존 사업을 메타버스 분야로 확장하려는 계획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더욱이 최근에는 비덴트의 최대주주인 버킷스튜디오에서 빗썸과 블록체인 커머스 업체 ‘빗썸라이브’를 공동으로 설립하는 등 우호적 관계를 이어나가며 비덴트의 빗썸 인수에 대한 기대를 높여나가고 있다.

또 지난 19일 금융위가 빗썸의 가상자산사업자 신고를 뒤늦게 수리하면서 추가 지분 인수를 통한 경영권 장악을 본격화 할 것으로 보인다.

문제는 비덴트가 경영권 확보를 위해 추가로 확보해야하는 15%의 지분의 출처 대부분이 1600억 원대 빗썸코인 사기혐의로 기소당해 1심 공판이 현재 진행 중인 이 전 의장이라는 것이다.

이 전 의장은 아직 법원으로 부터 재산 가압류나 추징몰수 관련 조치 등 당하고 있지 않고 있어 사기 혐의 관련 판결이 나기 전 지분 매각 절차가 완료 된다면 매각금액을 빼돌릴 수 있는 여지가 크다.

  이 전 의장 역시 진행 중인 재판을 고의로 계속 지연시키고 있다는 의혹을 받으며 이런 우려를 염두에 둔 불안한 행보를 보이고 있다. 실제로 지난 8일 첫 공판에서는 거주지 주소를 끝내 밝히지 않으며 재산 가압류 회피 의혹을 짙게 했다.

또 이 전 의장이 세계부호들의 해외 재산 은닉처로 유명한 사이프러스에 귀화 신청을 시도한 적 있다는 사실도 알려지기도 했다.

이 전 의장이 지분 매각을 하게 된다면 이를 은닉할 것이라는 우려는 1600억대 코인사기 사건의 전말을 더듬어 보면 뚜렷해진다.

즉 이 전 의장은 지난 2018년 10월 김병건 BK그룹 회장에게 빗썸 인수 및 공동경영을 제안하면서 빗썸코인(BTX)을 발행해 빗썸에 상장시키겠다고 기망하며 계약금을 편취한 혐의를 받고 있기 때문이다.

당시 이 전 의장은 빗썸에 코인을 상장시켜 줄 의사나 능력이 없었던 것으로 밝혀졌으며 이를 눈치 챈 김 회장이 지난해 7월 이 전 회장을 사기 혐의로 고소해 결국 1600억 원대 사기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하지만 이 전 의장 측은 공판에서 공소사실을 모두 부인하는 등 피해해결의 의지를 전혀 보이지 않고 있어 재판부나 검찰이 나서야 한다는데 무게가 실린다.

사법적폐청산연대는 22일 전화취재에서 "빗썸 이정훈 전 의장의 재산도피 가능성이 점차 현실화 되고 있다"면서 "검찰은 지금이라도 이정훈 전 의장의 재산에 대해 범죄수익금 몰수절차를 밟아야 한다"고 촉구했다.

i24@daum.net
배너
한국소설사협회, 한국소설문학상에 한상칠·안영·이재백...소설작가상에 권비영·강명희·윤혜령 작가 선정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사단법인 한국소설가협회(이사장 김호운)는 제47회 한국소설문학상 수상자로 한상칠 소설가의 중편소설 '나의 카투사 추억', 안영 소설가의 단편소설 '메멘토 모리', 이재백 소설가의 단편 '삼형제'를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또한 제12회 한국소설작가상 수상작으로 권비영 소설가의 장편소설 '하란사', 강명희 소설가의 소설집 '65세', 윤혜령 소설가의 소설집 '가족을 빌려드립니다'를 선정했다. 더불어 제2회 학촌 이범선 문학상에 이정은 작가의 소설집 '삼월의 토끼'를, 제5회 아름다운 소설가상에는 황충상 소설가를 선정했다. 심사위원회는 제47회 한국소설문학상 수상작인 한상칠 소설가의 중편소설 ‘나의 카투사 추억’은 “밀도높은 묘사와 정밀한 문장으로 카투사와 군대의 실감나는 형상화를 통해 소설미학의 효과를 보여주었”고 밝혔다. 심사위원회는 이어 “안영 소설가의 ‘메멘토 모리’는 잘 다듬어진 문장으로 심리와 상황의 서사구조를 차분하게 그려가는 단편 미학의 진수를 보여주었다”고 밝히며 “이재백 소설가의 ‘삼형제’는 역사의 현장을 살아온 인물의 생동감 있는 형상을 통해 역사와 인간 존재에 대한 사유를 확장시켜 우리 소설문학 발전에 크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24일부터 인과성 근거 불충분 판정자도 방역패스 예외로 인정 (서울=미래일보) 김혜령 기자 = 24일부터 코로나19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 의심증상으로 인과성 근거 불충분 판정을 받거나, 접종 후 6주 내 입원치료를 받은 경우 방역패스 예외자로 인정된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제2부본부장(국립보건연구원장)은 지난 20일 정례브리핑에서 방역패스의 예외범위 확대에 대해 다시한번 안내를 했다. 권 제2본부장은 "24일부터 가까운 보건소를 방문하시거나 또는 쿠브 앱, 또는 전자출입명부 플랫폼의 접종내역발급 업데이트로 들어가셔서 유효기간 만료일이 없는 방역패스 예외확인서를 발급받으실 수 있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로 인과성 근거 불충분 판정을 받은 대상자는 별도의 절차나 의사 진단서 등 증빙서류 없이 종이, 전자 예외확인서 발급이 가능하다. 또한 이상반응 의심증상으로 접종 후 6주 이내에 입원치료를 받은 경우, 예외확인서 발급을 위해서는 보건소에 입원확인서와 '코로나19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으로 입원치료를 받았다'는 의사의 진단서를 제시한 뒤 방역패스 예외자로 전산등록해야 한다. 그리고 최초 1회에 한해 보건소에서 전산등록 후 쿠브앱과 전자출입명부 플랫폼에서 '접종내역 발급,업데이트'를 하면 전자 예외확인서 발급이 가능하다.

정치

더보기
민주당-소상공인·자영업자 단체 추경 증액을 위한 7시간 릴레이 긴급민생회의 개최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비상대책본부'와 '乙지키는민생실천위원회'는 23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경기도상인연합회, 코로나피해단체연대, 전국소기업총연합회, 소상공인연합회 관계자와 '코로나 손실보상 추경 증액 긴급 민생회의' 릴레이 7시간 마라톤 회의를 열어 손실보상 사각지대 해소와 제대로 된 손실보상을 위한 추경 증액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는 진성준 의원(乙지키는민생실천위원회 위원장, 서울 강서을) 민병덕 의원(경기 안양동안갑), 이동주 의원(乙지키는민생실천위원회 부위원장, 비례대표), 유정주 의원(비례대표) 등이 참석했다. 회의에 참석한 소상공인·자영업자 대표들은 정부가 마련한 14조원 규모의 추경안에 대해 "방역 패스, 영업시간 제한에 따른 손실을 메꾸기 위해서는 턱없이 부족한 금액", "작년 초과 세수 규모에 맞춘 최소 규모", "손실보상 제외업종 소상공인 무시", "문화예술인, 특수고용노동자, 사회복지노동자, 방과후 교사 등을 고려하지 않은 대책", "동네 서점, 스터디카페, 중소여행사 등의 어려움 무시"라면서 강력하게 문제를 제기했다. 또한 현행 손실보상제도의 사각지대와 방역 정책에 대한 문제점을 지적하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