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10 (일)

  • 구름많음동두천 15.0℃
  • 구름많음강릉 22.1℃
  • 박무서울 16.2℃
  • 박무대전 15.5℃
  • 구름많음대구 22.4℃
  • 구름많음울산 22.3℃
  • 흐림광주 16.2℃
  • 흐림부산 19.1℃
  • 흐림고창 13.9℃
  • 흐림제주 15.6℃
  • 구름많음강화 14.7℃
  • 흐림보은 14.3℃
  • 흐림금산 15.7℃
  • 흐림강진군 16.4℃
  • 구름많음경주시 22.6℃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호남

광주 동구, ‘생활SOC복합화 사업’ 국비 63억 원 확보

2022년까지 공공도서관, 가족센터, 생활문화센터 등 주민중심 복합건물 건립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광주 동구(청장 임택)가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주관 ‘생활SOC복합화 사업’에 공공도서관 건립 등 6개 사업이 최종 선정돼 국비 63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정부핵심과제 중 하나인 ‘생활SOC복합화 사업’은 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일생생활과 밀접한 문화·체육·의료·복지시설 등 SOC시설들을 하나의 건물에 복합화는 사업으로, 부지매입비·건축비 등 예산절감과 사업기간 단축 등 이점이 있다.

동구는 지난해 12월 정부의 ‘2019년 지역밀착형 생활SOC 투자규모 확대편성 및 확충방안’ 발표 이후 그동안 전담추진반을 꾸려 사업을 발굴·공모하는 등 전략적으로 대응해 왔다.

그 결과 △내남지구 복합공공도서관 △계림2동 행정복지복합센터, △학동 가족센터 등 3개소에 3년 간 총 사업비 140억 원(국비63억 원)을 투입해 생활SOC복합화 사업을 추진한다.

사업비 81억 원(국비38억 원)이 투입될 예정인 내남지구 복합공공도서관은 내남동(26-3번지) 일원에 연면적 2,640㎡, 지하1층·지상3층 규모로 공공도서관과 돌봄센터가 들어선다.

계림2동 행정복지복합센터는 신축예정인 계림2동 행정복지센터에 사업비 20억 원(국비 9억 원)을 들여 생활문화센터·공동육아나눔터가 마련되고, 학동 가족센터 역시 신축예정인 행정복지센터에 사업비 38억 원(국비 16억 원)을 들여 가족센터, 작은도서관 등이 조성된다.

동구는 앞으로 관련 부서의 세부계획 수립과 검토, 주민 의견수렴 등을 거쳐 내년도부터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임택 동구청장은 “이번 생활SOC사업 선정으로 늘어나는 관내 육아·돌봄 관련 수요를 해결하고 인근 주민들의 문화·복지 접근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주민들의 일상생활에서 필요한 정책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주민 삶의 질 향상을 꾀하는 사업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chu7142@daum.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국민연대 146NGO, 광명시 주민생존권 위협 옥길동개발 공권력 남용행위 중단 촉구 (광명=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국민연대 146NGO(이하 국민연대)는 7일 경기도 광명시 옥길동 도시개발로 생존권을 위협받고 주민들을 보호하기 위해 박승원 광명시장에게 개발독재시대에서나 자행된 기층민에 대한 공권력을 앞세운 남용행위를 즉각 중단해 달라는 요구안을 전달했다. 국민연대 146NGO회원 20여명은 이날 옥길동생존권대책위원회(위원장 한순동)를 방문, 3차 현장확인 및 항의 집회를 진행했다. 국민연대는 성명서를 통해 10년~30년 현지에서 재활용 폐지수집상을 운영하는 영세사업자 및 동종 수입원이 밀집돼 생존권을 이어가는 현지 주민들은 그 현장이 주거지역으로 생존터전라고 강조했다. 이어 법적 경제적 능력이 전무한 200여명의 주민들에게 각종 혐의를 내세워 수백만원에서 수천만원에 이르는 과태료부과와 형사고발 등을 전횡해 전과자를 만들고 생존터에서 몰아내는 행위는 광명시가 추진해온 개발계획에 의한 토지구역 정리사업은 과거 개발독재시대의 전횡 행위라고 규정했다. 국민연대는 코로나19의 전근대적 고통에서 벗어나려는 국민의 몸부림 속에서 이같은 공권력남용 행위는 광명시의 비민주주의 폭력행정에 대해 저항으로 막아 서민의 주권을 보호해야 할 의무가 있다고 강조했다

정치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