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06 (화)

  • 구름많음동두천 10.3℃
  • 구름많음강릉 11.3℃
  • 구름많음서울 14.6℃
  • 구름많음대전 13.1℃
  • 흐림대구 15.5℃
  • 흐림울산 15.1℃
  • 흐림광주 15.4℃
  • 구름많음부산 16.4℃
  • 흐림고창 13.8℃
  • 구름많음제주 18.4℃
  • 구름많음강화 13.8℃
  • 구름많음보은 8.0℃
  • 구름많음금산 10.0℃
  • 흐림강진군 13.6℃
  • 흐림경주시 12.3℃
  • 구름많음거제 15.0℃
기상청 제공

좋은땅출판사, ‘지구 위 작은 발자국’ 출간

“여러 대륙과 산 그리고 바다를 떠돌다”

URL복사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좋은땅출판사가 ‘지구 위 작은 발자국’을 출간했다고  밝혔다.

처음 여행의 시작은 아무것도 모르는 상태였다. 그렇게 배낭여행의 매력을 느꼈고 세계 곳곳을 돌아다니기 시작했다. 전영환 저자는 혼자만의 여행을 통해 패키지여행에서는 할 수 없고 알 수 없었던 것들을 많이 얻어 왔다.

저자는 미국, 뉴질랜드, 네덜란드 등등 이곳저곳을 참 많이도 다녔다. 그는 카메라와 여행 가방만 있으면 어디든 갈 수 있는 사람처럼 느껴진다고 설명했다. 특히 바닷속을 탐험하는 다이빙 경험담은 아무나 할 수 없는 새로운 것이라는 생각도 든다. 조류를 만나 바닷속에서 고생했던 그리고 그 후 함께 다이빙을 즐겼던 사람들과의 생생한 이야기를 접하면 여행에 대한 두려움보단 누구나 체험을 해 보고 싶다는 생각을 하게 만든다.

말 그대로 지구 위에 작은 발자국을 찍었다. 전영환 저자는 ‘지구 위 작은 발자국’ 외에도 ‘남태평양 한 달 살기’ 시리즈와 ‘뉴질랜드 9대 Great Walks’를 집필, 출간 준비 중에 있다.

sakaijang@gmail.com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김영수 민주당 전국청년위원장 후보 "기호 4번 김영수, '사즉생 생즉사'의 각오로 임할 것"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김영수 더불어민주당 전국청년위원장 후보(기호 4번)는 6일 오전 민주당 공식 유튜브 채널 '씀'에서 라이브로 진행된 합동의 마지막 연설자로 나서 '사즉생 생즉사(死卽生 生卽死)의 각오'라는 정견발표를 통해 대미를 장식했다. 김 후보는 이날 정견발표를 통해 "더불어민주당의 청년들이 위기에 처했을 때 청년 김영수는 어디에서 무엇을 하고 있었느냐는 질문에 꼭 대답할 수 있어야 한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김 후보는 "시의원은 시민을 위해, 도의원은 도민을 위해, 국회의원은 대한민국 국민을 위해 조례 제정 및 입법 행정감사, 지역현안 문제해결 등 임기 내 총력을 다 하여도 해결하기 어려운 부분이 많이 있다"며 "전국청년위원장이라는 자리는 31만의 청년 당원들을 대변해야 하는 자리로, 청년당원들이 어려움을 겪는지 살펴야 하고 청년동지들이 내는 당비의 가치를 증명해야 되는 책무가 있다"며 이 같이 말했다. 김 후보는 이어 "앞으로 있을 보궐선거와 대통령선거, 지방선거까지 충실히 제 역할을 다할 사람이어야 한다"며 "임기동안 모든 부분에 걸쳐 전념할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후보는 이와 함께 "민주화 시대의 청년 선배 들이 앞장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