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1 (금)

  • 구름조금동두천 22.7℃
  • 구름많음강릉 23.2℃
  • 구름조금서울 25.5℃
  • 맑음대전 21.3℃
  • 구름많음대구 22.3℃
  • 구름많음울산 21.3℃
  • 구름조금광주 22.1℃
  • 구름많음부산 21.8℃
  • 구름많음고창 22.3℃
  • 흐림제주 21.7℃
  • 구름조금강화 21.2℃
  • 맑음보은 17.1℃
  • 맑음금산 18.5℃
  • 맑음강진군 19.7℃
  • 구름많음경주시 22.4℃
  • 구름많음거제 21.6℃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생활

전북베트남인회, "김제에서 화합의 장 열다"…제2회 전북베트남인회 체육대회 개최

700여 명이 모여 축구를 비롯하여 풋살 , 줄다리기, 팔씨름 등 총 9개팀 230명 참여
김지연 전북베트남인회 회장, "체육교류와 소통을 통해 지역사회 안정 및 사회통합에 기여하는데 행사의 의미 있어"
김정주 김제시장, "외국인 주민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다문화 어울림 한마당 개최 및 가족센터 운영 등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어"

(전북 김제=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전북베트남인회(Hội người Việt Nam tại Jeonbuk, 회장 김지연)와 주한베트남축구협회(VFAK, 회장 돤 구앙 비엣, Đoàn Quang Việt)는 지난 26일 전북특별자치도 김제시 시민운동장 축구구장에서 전북을 비롯한 전국에서 참가한 선수단, 결혼 이민자, 근로자, 유학생 등 700여 명이 모여 화합을 다지기 위한 제2회 전북베트남회 체육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체육대회는 전북에 체류하는 전북베트남인회 소속회원 20,000명 규모의 베트남 교민 공동체가 주최한 행사로 총 9개팀 230명이 참가한 축구대회를 비롯하여 , 풋살 8개팀 80명, 줄다리기 남·녀 8개팀 80명, 팔씨름 남·녀 80명 등이 참여하여 오전 8시 예선전을 시작으로 오후 6시까지 열띤 경쟁을 펼쳤다.

주요참석 내빈으로는 응우옌 비엣 안(Nguyễn Việt Anh) 주한베트남대사관 공사 참사관(부대사)를 비롯하여 레 반 홍(Lê Văn Hùng) 주한베트남대사관 공동체 담당 1등 서기관과 외부인사로는 정성주 김제시장, 김영자 김제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이번 대회 개최 협력기관인 김제시가족센터 장덕상 센터장, 허남곤 김제시축구협회 회장, 주민호 전주병원 본부장, 마다열 대한결핵협회 전북특별자치도지부 본부장, 이상수 전북특별자치도새마을회 회장, 이락 전북은행 따뜻한금융클리닉센터 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김지연 전북베트남인회 회장은 개회 인사말을 통해 “이번 제2회 전북베트남인회 체육대회로 전북에 거주 중인 베트남 이주민들의 건강 및 화합을 촉진하고 체육교류와 소통을 통해 지역사회 안정 및 사회통합에 기여하는데 행사의 의미가 있다”며 “주한베트남대사관, 전라북도 대외협력과, 김제시가족센터를 비롯한 이번 행사가 성공적으로 개최할 수 있도록 도와주신 모든 후원 기관과 단체에 감사 말씀드린다”고 말했다.

정성주 김제시장은 축사를 통해 “퐁요로운 고장 김제시에서 전라북도의 베트남 유학생, 근로자, 결혼 이민자 여러분이 한자리에 모여 함께할 수 있음에 너무나도 기쁘고 체육 교류와 소통을 통해 여러분의 건강과 화합의 소중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김제시에서는 외국인 주민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다문화 어울림 한마당 개최 및 가족센터 운영 등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정성주 시장은 이어 “앞으로도 베트남을 떠나 한국에서 학업과 일을 하고, 결혼생활을 이어가는 여러분의 생활이 행복해 질 수 있도록 김제시는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체육경기 외에도 전북결핵협회에서 이동차량을 현장에 배치하여 참가자 및 가족들에 대한 결핵검사(엑스레이) 및 잠복결핵검사(혈액검사)를 실시했으며, 김제시가족센터에서는 사회통합 참여 프로그램 안내와 통·번역 안내, 각종 의료사업 안내와 예금보험공사 착오송금 안내 등 다양한 홍보를 진행했다.

전북베트남인회는 김지연 회장을 비롯한 24명의 운영위원과 20,000명의 회원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매년 베트남 설명절 행사와 체육대회를 개최하여 전북에 거주하고 있는 결혼 이민자, 근로자 가족 등 베트남인들의 화합과 안정적인 대한민국 정착을 도모해 나가고 있다.

i24@daum.net
배너
장수현 시인, 첫 시집 출간 20년 만에 두 번째 시집 <아내의 머리를 염색하며>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장수현 시인이 2004년 첫 시집 <새벽달은 별을 품고> 출간 이후 딱 20년 만에 두 번째 시집 <아내의 머리를 염색하며>를 계간문예시인선 205로 출간했다. 김경수 시인(문학평론가)은 이와 관련해서 "2~3년 간격으로 작품집을 출간하는 어느 작가보다도 나름대로 자신의 작품에 대한 확고한 위치를 확보하고 있다고 생각한다"라며 "시를 통해 그리움과 회한의 세월을 접고 삶의 세계를 재발견함으로써 자기구원 즉, 새로운 생의 마지막 정열을 불태울 것을 찾고자 함이다"라고 말했다. 김 시인은 그러면서 "그래서 그는 고희의 나이에도 불구하고 시인으로 활동하면서 장애인 봉사와 사회적으로 부족한 분야에서 봉사활동도 열심히 하는 시인으로도 널리 알려져 있다"라며 "요즘도 그는 매주 주말이면 지인들과 등산을 즐기는 마니아이기도 하다. 이번 시집을 통해 바른 정신과 아름다운 마음을 유지하며 반듯하게 살아온 그의 삶을 엿볼 수 있음"이라고 덧붙였다. 장수현 시인은 이 책 '시인의 말'을 빌려 "아내가 말했다. 제발 좀 정리하고 버리라며 요즘 누가 책을 읽느냐고"라며 "꽁꽁 묶인 빨랫줄에는 빨래 대신 세탁 못 한 언어와 빨지


배너
배너

포토리뷰


배너

사회

더보기
순천 청암대 사태 1부 막 내려…청암대 교수 형사사건, 대법원 확정판결 (순천=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지난 13일 대법원의 상고 기각으로 유죄가 확정된 순천 청암대학교 간호과 C 교수와 미용과 Y 교수는 교수직 상실과 퇴직금 반토막으로만 끝나지 않을 수도 있다고 전해지고 있어서 귀추가 주목된다. 대법원은 명예훼손과 개인정보보호법위반, 위증 등의 혐의로 2심까지 징역형 등을 선고받은 순천 청암대 간호과 C 모 교수와 미용과 Y 모 교수 등의 '죄가 없다'는 등을 이유로 한 상고를 기각하고 징역형을 확정했다. 대법원은 지난 13일 청암대 간호과 C 교수에 대해, 전 미용학원장 K씨에게 동료교수 전화번호와 주소, 차량번호 등을 전달하고 뒷조사와 음해를 모의한 혐의와 함께 무단으로 모 교수 이력서를 보여주는 등 개인정보보호법 위반 혐의 등을 저지른 죄로 징역 10월에 집행유예 2년, 사회봉사 160시간을 선고한 지난 광주지법의 항소심 판결을 확정했다. 또 대법원은 미용과 Y 교수에 대해서는 실습재료에 대한 위증죄와 학생 개인 신상을 임의로 유출해 개인정보보호법 위반, 동료 교수에 대한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등의 죄를 적용한 지난 광주지법의 항소심 판결인 징역 1년 2월에 집행유예 2년, 사회봉사 160시간의 선고를 확정했다. 이와 관

정치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