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9 (일)

  • 흐림동두천 23.9℃
  • 흐림강릉 26.3℃
  • 흐림서울 26.6℃
  • 구름조금대전 27.8℃
  • 구름많음대구 25.0℃
  • 맑음울산 24.8℃
  • 구름조금광주 28.0℃
  • 맑음부산 27.7℃
  • 구름많음고창 27.1℃
  • 구름조금제주 27.0℃
  • 흐림강화 26.0℃
  • 맑음보은 24.7℃
  • 구름조금금산 26.4℃
  • 맑음강진군 28.4℃
  • 구름많음경주시 24.9℃
  • 맑음거제 26.4℃
기상청 제공

정치일반

국민의힘, 대선후보 8명 압축…박진·장기표·장성민 '컷오프'

16일 첫 토론회 경선 본격화

URL복사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국민의힘이 제20대 대통령 선거에 출마할 후보자를 추리는 1차 경선 결과를 15일 발표했다. 안상수, 원희룡, 유승민, 윤석열, 최재형, 하태경, 홍준표, 황교안(가나다순) 등 8명 후보가 2차 경선을 치르게 된다. 박진·장성민·장기표 등 3명의 후보는 1차 경선에서 탈락됐다.

당초 박찬주 예비역 육군 대장도 예비경선에 참여했으나 지난 12일 홍준표 의원 지지를 선언하며 후보에서 물러나 포함되지 않았다.

국민의힘 선거관리위원회는 이날 오전 국회 본청에서 이 같은 내용이 담긴 1차 컷오프 결과를 발표했다. 박진 의원과 장기표 김해을 당협위원장, 장성민 전 의원이 탈락했다.

정홍원 선거관리위원장은 "2차 컷오프 경선에 진출하지 못한 세 후보에게 위로와 격려의 말씀드린다"며 "세 분 역시 훌륭한 경륜과 좋은 정견을 갖고 계시므로 국민 염원인 정권교체를 이루는 날까지 동참해 지혜를 모아주길 요청한다"고 밝혔다.

다만 득표율과 순위 등은 공개되지 않았다. 정 위원장은 "공직선거법 108조 12항에 따라 예비경선의 여론조사 지지율과 순위는 공표할 수 없다"고 설명했다.

이번 1차 컷오프는 지난 13~14일 이틀에 걸쳐 책임당원과 일반 국민을 대상으로 각각 2000명씩 실시한 표본조사를 바탕으로 책임당원 여론조사 20%와 전국민 여론조사 80%를 합산해 결정했다.

1차 문턱을 통과한 8명의 후보는 16일부터 총 6차례 TV토론을 펼친다. 16일 종합 분야를 시작으로 △23일 경제 △26일 정치 △28일 통일·외교·안보 △내달(10월) 1일 교육·사회·문화·복지 △5일 종합 등의 주제로 토론이 진행될 예정이다.

후보들은 이를 통해 앞선 정책·비전 발표회와 달리 치열한 경쟁에 본격적으로 돌입할 전망이다. 이후 당원과 일반 국민을 3:7로 반영하는 여론조사를 통해 내달 8일 2차 컷오프 진출자 4명을 발표한다.

국민의힘은 11월 5일 최종 후보를 선출한다. 본경선 투표는 당원 50%, 여론조사 50% 비율이 적용된다.

i24@daum.net
배너
문재인 대통령, BTS에 '미래세대와 문화 대통령 특별사절' 임명장 수여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4일 오전 청와대에서 방탄소년단(BTS)에게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 임명장을 수여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 7월 코로나19 극복, 지속가능한 성장 등 미래세대를 위한 글로벌 의제 관련 국제적 협력을 주도하고 높아진 우리나라의 국제적 위상에 맞는 외교력 확대를 위해 방탄소년단을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로 임명한 바 있다. 방탄소년단은 다음 주 제76차 유엔 총회 참석으로 본격적인 특사 활동을 시작한다. 이번 유엔 총회에서는 지속가능발전목표(SDG)가 핵심 의제로 논의될 예정으로, 방탄소년단은 오는 20일 개최되는 'SDG 모멘트(Moment)' 행사에 참석해 연설하고 영상으로 퍼포먼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SDG 모멘트(Moment)'는 지난 2019년 지속가능발전목표 정상회의 정치선언에 따라 유엔 사무총장 주도로 열리는 연례행사로 지난해부터 개최됐다. 청와대는 "그간 방탄소년단이 전 세계에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해온 만큼, 이번 유엔 총회 참석은 전 세계 미래세대와의 소통을 확대하고 주요 국제이슈에 대한 미래세대의 공감을 이끌어내는 의미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야구 대표팀, 살아난 경기력으로 이스라엘에 콜드게임 완승...준결승 한일전 성사
(서울=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한국 야구 대표팀이 이스라엘을 상대로 완승을 거두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한국 야구 대표팀은 지난 2일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본선라운드 2차전에서 이스라엘을 11-1로 완벽히 제압, 통쾌한 승리를 거뒀다. 앞서 본선라운드 1차전에서 만난 도미니카공화국과의 경기에서도 승리를 거뒀던 한국은 준결승 티켓을 거머쥐었다. 이번 올림픽에서 우리나라 대표팀이 순항을 이어온 것은 아니다. 미국과의 경기에서는 패배의 쓴맛을 봤고, 다른 경기 역시 대접전 끝에 드라마틱한 역전승을 거뒀기 때문. 여기에 이틀에 한번 꼴로 열린 경기 스케줄은 결과에 대한 부담감까지 더해져 대표팀을 더욱 압박할 수 밖에 없었다. 특히 1일 밤 10시를 훌쩍 넘긴 시간에 끝난 본선 라운드 1차전에 이어 2차전은 하루가 채 지나지 않은 2일 낮 12시에 경기가 시작되어 체력적 소모가 심한 상태였기에 불안감은 더 커졌던 상황. 하지만 대표팀은 이러한 우려를 초반부터 확실히 날려버리면서 챔피언의 위력을 다시금 입증했다. 1회부터 선두타자 박해민과 2번타자 강백호가 연속 안타를 날렸고, 뒤이어 이정후의 희생 플라이로 먼저 선취점을 뽑아낸 것. 이어 2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환경특별시-인천 '환경뒷전', 인천시 '고무줄 잣대' 파행 (인천=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지난 7일 인천시청 계단 앞에서 인천시 2040도시계획(안) 추진관련 수도권매립지 인근 주민들로 구성된 오류왕길동 주민 비상대책위원회(이하 오류왕길 비대위) 및 주민, 오류지구 아파트(현대, 풍림아이언), 글로벌에코넷, 인천 행‧의정 감시네트워크, 인천환경운동연합 서구지회, 수도권매립지 연장반대 범시민단체협의회 등 환경연합단체들이 기자회견을 개최했었다. 이날 인천 서구 오류·왕길동 주민들은 "지난 30여 년 간 세계최대 수도권쓰레기 매립지와 산업단지로 인해 많은 피해와 고통을 받았는데 인천시가 북부권 개발계획 완충녹지를 지정하자 반발 행동으로 기자 회견과 완충녹지 미 철회 시 추석연휴가 끝나는 시점에서 서울시와 경기도·인천시의 쓰레기 반입을 강력하게 저지하고 실력행사를 하겠다"고 예고한 가운데 "인천시와 서구청은 주민들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하겠다"는 의견을 주민들에게 전했다. 이런 상황에서 15일 환경단체 글로벌에코넷(상임회장 김선홍), 인천 행‧의정 감시네트워크(상임공동대표 이보영) 등 환경 시민단체들은 "입맛대로 환경정책, 더 이상 참을 수 없다"며 '환경특별시 인천=환경독재 인천시'로 규정하는 기자회견을 인천시청 앞 계

정치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