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9 (목)

  • 흐림동두천 18.9℃
  • 구름많음강릉 28.7℃
  • 천둥번개서울 20.3℃
  • 흐림대전 26.5℃
  • 박무대구 25.0℃
  • 흐림울산 23.2℃
  • 흐림광주 24.0℃
  • 흐림부산 23.4℃
  • 흐림고창 23.7℃
  • 제주 21.8℃
  • 구름많음강화 27.1℃
  • 흐림보은 24.7℃
  • 흐림금산 24.3℃
  • 흐림강진군 22.4℃
  • 흐림경주시 23.8℃
  • 흐림거제 24.5℃
기상청 제공

블록체인관리사 2급 민간자격증 시험 오는 31일 실시

한국블록체인산업협회, 블록체인 전문인력 양성 총력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한국블록체인산업협회는 오는 31일 블록체인관리사 2급 민간자격증 시험을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블록체인관리사 자격증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무부처로 등록돼있는 블록체인분야 전문지식과 실무경력을 갖추기 위해 만든 민간 자격제도다.

한국블록체인산업협회는 지난해 12월 블록체인관리사 자격증이 민간자격의 관리·운영에 관한 규정 제13조 및 동 규정 14조에 의거, 한국블록체인산업학회와 공동 시행기관으로 등록했다.

협회는 이번 시험을 대비해 블록체인관리사 민간자격증을 준비하는 수험생들을 위해 도서 ‘블록체인관리사 2급 한 권으로 끝내기’를 발간했다.

연삼흠 한국블록체인산업협회장은 “블록체인 연구소 직원들과 협회·학회 임직원들이 불철주야 출간 준비를 하고 출제위원들 또한 열과 성을 다해 문제를 냈다”며 “누구나 구매해 자격증을 준비할 수 있도록 했다”고 말했다.

연 회장은 “블록체인 기술 이용을 촉진해 블록체인 산업을 육성함으로써 블록체인산업과 국가경제의 건전한 발전에 기여하기 위한 설립이념이 결실을 맺어가는 것”이라면서 “국가적 난제인 블록체인 전문인력 일자리 창출에 블록체인관리자 자격증이 크게 이바지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협회는 지난해 4월 ‘ICO 국제표준 가이드라인’ 발표를 하고 개인 금융투자자 보호에 앞장을 서고 있으며, 현재 회원사로 있는 암호화폐 거래소들과 유기적으로 활동해 IEO를 통한 암호화폐의 올바른 상장을 안내하고 있다.

redkims64@daum.net

북랩, 꿈꾸는 삶을 쟁취하는 방법 ‘두려움에 딴지를 걸어라’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북랩은 학교를 그만두거나 직장을 잃는 등 위기가 찾아올 때 두려움을 용기로 바꿔 보다 나은 삶의 주인공이 될 수 있도록 돕는 인생지침서를 출간했다. 북랩은 최근 청춘기의 좌절과 방황을 딛고 성공한 사회인으로 거듭난 중년 남자가 자신의 경험을 바탕으로 정립한 40가지 역발상을 통해 단점을 장점으로 바꿔 원하는 모습으로 변신하는 법을 담은 자기계발서 ‘두려움에 딴지를 걸어라’를 출간했다고 19일 밝혔다. 이 책은 실패와 두려움에서 벗어나 원하는 방향으로 삶을 이끄는 방법에 관해 서술하고 있다. 저자는 자신이 겪었던 실패담과 좌절을 깊이 있게 풀어내고 이 시기를 어떻게 극복했는지를 통해 실제적이고 도움이 되는 방법을 담았으며 ‘꽃으로 본다면 아직 피지도 않았을(p. 58)’ 독자가 부디 두려움을 용기로 바꿔 삶을 능동적으로 이끌고 원하는 삶을 쟁취할 수 있도록 강한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한다. 이 책의 구성은 총 5개 장에 각 장당 8개 주제, 총 40가지의 주제로 구성되어 있다. 1장에서는 저자의 첫 실패인 고등학교 자퇴를 시작으로 좌절과 방황을 담고 있다. 2장에서는 방황하는 저자가 생각을 바꿔 도전을 준비하는 것을 담고 있고 3


포토리뷰



광복회·독립유공자유족회 "친일 적폐청산과 NO아베 운동 강력 추진"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광복회와 독립유공자유족회는 29일 "일본의 경제침략 도발과 독도 침략음모를 강력히 저지하고 친일 적폐청산과 'NO 아베 운동을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안석민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광복회, 독립유공자유족회 회원들은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제109주년 경술국치일을 맞아 일본 경제 침략 규탄 기자회견을 통해 "오늘 우리 국민은 100년전 3.1혁명 선열들이 그랬듯이 최근 일본의 불법적이고 적반하장인 경제침략에 대해 분노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김원웅 광복회장은 "지금 일본이 경제 보복의 이유로 1965년 박정희 정권이 체결한 한일조약의 일제강제징용문제와 2015년 박근혜 정권이 맺은 일본군 성노예 합의 문제를 들고 있다"면서 "둘 다 민족 양심을 팔아먹는데 서슴지 않는 친일반민족 권력이었다"고 주장했다. 김원웅 회장은 "'가슴 찢어지는 날' 이 말은 109년전 오늘, 독립신문의 기사"라며 "(경술국치일은) 절대 잊을 수 없고 절대 잊어서는 안되는 날로 나에게 한발의 총알이 있다면 왜놈보다 매국노 변절자를 백번천번 먼저 처단할 것이라는 백범 김구 선생의 말은 반인류죄를 시효없이 끝까지 처벌하는 것은 21세게 문명국가에서 통용되는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