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30 (화)

  • 흐림동두천 3.9℃
  • 구름많음강릉 11.8℃
  • 흐림서울 5.5℃
  • 대전 8.0℃
  • 흐림대구 9.7℃
  • 흐림울산 12.3℃
  • 광주 8.1℃
  • 흐림부산 12.1℃
  • 흐림고창 7.6℃
  • 구름많음제주 12.1℃
  • 흐림강화 4.6℃
  • 흐림보은 7.2℃
  • 흐림금산 7.7℃
  • 구름조금강진군 8.2℃
  • 흐림경주시 10.0℃
  • 구름많음거제 12.3℃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김용재 시인, (사)국제PEN한국본부 제36대 이사장에 당선

오경자 수필가, 김유조 소설가, 김철교·심상옥 시인, 최균희 아동문학가 부이사장에 동반 당선

URL복사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사)국제PEN한국본부 제36대 이사장에 김용재(76) 시인이 당선됐다.

(사)국제PEN한국본부 제36대 임원선거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정종명)는 21일 "국제PEN한국본부 제36대 이사장 선거에서 단독 입후보 한 김용재 시인이 국제PEN한국본부 제36대 이사장에 무투표 당선됐다"고 밝혔다.

정종명 선거관리위원회 위원장은 이날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사)국제PEN한국본부 사무실에서 김용재 당선인에게 당선 통지서를 교부하고 당선을 축하했다. 이사장 이·취임식은 오는 3월 25일 예정이다.

이번 선거에서 김용재 당선인과 부이사장 후보로 동반 출마한 오경자(한국수필가협회 회장) 수필가, 김유조(미국소설가협회 회장 역임, 여행문화 주간) 소설가, 김철교(한국시문학아카데미 학장)·심상옥(한국여성문학회 전 이사장) 시인, 최균희(사단법인 어린이문화진흥회 이사장)도 함께 당선됐다. 이사장의 임기는 4년 단임이다.

(사)국제PEN한국본부 제36대 이사장에 당선된 김용재 당선인은 이날 당선 인사말에서 "국제PEN한국본부 제36대 이사장단 후보로 등록한 후 10일 만인 오늘(21일) 오후 6시 20분 선거관리위원회로부터 무투표 당선 통지서를 교부 받았다"며 "오늘 당선의 영광을 저희에게 전폭적인 성원을 보내주신 국제PEN한국본부의 모든 회원 및 문인들께 함께 하며 심심한 감사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김 당선인은 이어 "앞으로 희망의 PEN, 한글세계화 및 한글문학세계화를 표방하며 공약사항을 토대로 최선을 다해 열심히 일하겠다"며 "우리문학과 한국PEN의 국제적 위상을 높이는데 주력, 세계로 도약하는 글로벌 한국PEN으로 만들기 위해 문학인은 물론 국민 여러분들의 한국PEN에 대한 관심과 적극적인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김용재 (사)국제PEN한국본부 제36대 이사장 당선인은 1944년 대전 출생으로 대전고등학교와 충남대학교 영문과 및 동대학원 영문과(영미시 전공-문학박사)를 졸업했다.

1974~5년 월간 '시문학'을 통해 시인으로 등단한 이래, (사)한국문인협회 대전지회장, 호서문학회장, 대전문인총연합회장, 한국시문학문인회장, (사)국제PEN한국본부 제35대 부이사장, (사)한국현대시인협회 제25대 이사장(현재 명예이사장)을 역임했다.

또한 대전대학교 영문과 교수, 재임 중 미국 USC 객원교수, 교무처장, 문과대학장, 대학원장을 역임했다.

현재 국제계관시인연합 한국회장, 한국문학시대 상임고문, 호서문학상 및 청동빛문학상 운영위원장.

저서로는 개인시집 '겨울산책' 등 10권, 기념시집 및 시선집 4권, 11인 산문집 '동행인의 어떤 날' 등 공저 및 편저 40여 편과 영문시집 및 영역시집 등이 있다.

수상으로 대전시문학상, 호서문학상, 한성기문학상, 현국현대시인상, 국제계관시인상, 김우종문학상, 대학문학상 등을 수상했다.

한편, 국제PEN(International PEN)은 1921년 영국의 여류 소설가인 캐서린 에이미 도슨 스코트(Catherine Amy Dawson Scott, 1865-1934) 여사의 제창에 의해 런던에서 창립되었으며, 한국본부는 1954년 영문학자인 수주 변영로 시인에 의해 설립되었다.

국제PEN한국본부에서는 그동안 문학증진과 표현의 자유를 수호하는데 앞장서 왔으며 1970년, 1988년, 2012년 3회에 걸쳐 국제PEN대회 총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

그뿐만 아니라 2015년~2020년까지 5차에 걸쳐 세계한글작가대회를 개최하여 한글문학의 위상을 높이고 우리 문학을 세계에 널리 알리는데 큰 역할을 담당했다.

i24@daum.net
배너
송파문인협회, '제13회 한성백제백일장 시상식' 및 '송파문학 제27호 출판기념회', 회장 이·취임식 개최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사단법인 한국문인협회 송파지부 송파문인협회(회장 이원우)는 27일 오후 5시 송파구민회관 2층 강당에서 '2021년 송파문인협회 시화전 및 제13회 한성백제백일장 시상식'과 '송파문학' 제27호 출판기념회 개최했다. 송파문인협회는 또 이날 회장 이·취임식도 함께 진행했다. 내·외빈 200여 명이 참석하여 성황을 이룬 이날 '제13회 한성백제백일장 시상식'에서 이원우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이고 바쁘신 가운데 참석하여 자리를 빛내주시어 감사하다"며 "발전하는 송파문인협회로 거듭나기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수상자들을 축하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을 대신해 참석한 김기범 미래전략국장은 축사를 통해 "어려운 시기임에도 이런 행사를 준비하신 이원우 회장님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지역구 의원인 남인순 더불어민주당 의원도 축사를 통해 "해마다 문학의 발전을 위하여 전국 백일장 행사를 주최하신 이원우 회장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정병구 송파문화원장은 "이원우 회장은 송파문인협회 발전을 위하여 남다른 열정으로 뜻깊은 행사를 해오며, 또한 송파문화원 이사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날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빗썸 상장사기 피해자 김병건 BK메디컬그룹 회장, "BXA코인 상장은 미끼"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가상자산거래소 빗썸의 대주주 이정훈 전 의장이 1,600억 원대 코인 관련 사기혐의로 기소돼 재판을 받고 있는 가운데 23일 2차 공판이 열렸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4부(재판장 허선아)가 진행한 이날 공판은 점심시간, 휴정 2회를 제외하고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 30분까지 7시간 반 동안 이어졌다. 지난 8일에 이어 23일에도 휠체어를 타고 수척한 모습으로 증인석에 모습을 드러낸 피해자 BK메디컬그룹 김병건 회장은 장시간 이어지는 증인신문에 2차례 재판부에 잠시 휴식을 요청했다. 김 회장은 현재 방실 차단으로 인해 심장 박동기를 삽입한 상태에서 심장에 염증이 생겨 건강이 매우 좋지 않은 상태이다. 이정훈 전 의장의 변호인단이 5천만 달러의 담보 제공 경위에 대하여 질문하자, 김 회장은 "이정훈 측에서 계약을 당장 해지하고 1억 달러를 몰수한다고 협박하였다"며 "이정훈 측에서 먼저 잔금 기한을 연장하려면 5천만 달러를 담보로 제공하라고 요구하였다"고 밝혔다. 김 회장은 이어 "요구하는 대로 끌려갔다. 이정훈 측에서 계약서 내용도 제대로 읽어 볼 기회도 주지 않고 계약서에 싸인을 받아 갔다"며 "잔금을 지급하지 못한 것은

정치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