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6 (목)

  • 맑음동두천 14.5℃
  • 맑음강릉 14.2℃
  • 맑음서울 15.9℃
  • 맑음대전 15.5℃
  • 맑음대구 18.9℃
  • 맑음울산 14.3℃
  • 맑음광주 16.2℃
  • 맑음부산 19.8℃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9.4℃
  • 맑음강화 12.9℃
  • 맑음보은 15.3℃
  • 맑음금산 14.8℃
  • 맑음강진군 17.9℃
  • 맑음경주시 15.9℃
  • 맑음거제 19.7℃
기상청 제공

한국문인협회, '제1회 유혜자수필문학상' 수상자로 민명자 작가 선정

수상작 수필집 <가면과 거울의 이중주>
오는 4월 26(금) 오후 15:00 충무로 스테이락호텔에서 수상식 예정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사단법인 한국문인협회(이사장 김호운)는 수필가 지석 유혜자 수필가의 수필문학의 발전과 후배 작가들의 창작활동의 업적을 높이 평가하기 위하여 올해 유혜자수필문학상을 제정하여 3월 19일 제1회 유혜자수필문학상을 심사한 결과 민명자(여․75) 작가의 수필집 <가면과 거울의 이중주>를 수상작으로 결정했다고 19일 밝혔다.

수상자에게는 상패와 상금 700만원이 수여되며, 시상식은 '수필의 날'인 오는 4월 26(금) 오후 15:00 충무로 스테이락호텔에서 열릴 예정이다.

제1회 유혜자수필문학상 수상자 민명자(호, 瑞月) 작가는 1949년 서울에서 출생, 2002년 충남대학교 대학원 국어국문학과 졸업, '박목월 시의 상징성 연구'로 석사학위 취득했으며, 2007년 충남대학교 대학원 국어국문학과 박사과정을 졸업, '김구용 시 연구'로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2006년~2012년까지 충남대학교 대학 및 대학원에서 강의해 왔다.

저서로는 평론집 <김구용의 사상과 시의 지평>(2011년 문화체육관광부 우수학술 도서 선정), 수필집 <새벽 한 조각>, <가면과 거울의 이중주>, 공저 <한국 여류 수필선>(3인 공저, 일어판), <주근옥의 문학 세계>, <언어의 화엄, 시와 영성> 외 다수가 있다.

민명자 작가는 2001년 가을, <계간수필>에 수필 '송사리의 꿈'으로 초회 추천, 2002년 가을, <계간수필>에 수필 '의자와 인형'으로 추천 완료로 등단했다. 2007년 겨울, <문학마당>에 '김구용 시의 거울 이미지'로 평론 등단했다.

연재로 <심상>('박목월 시의 상징성 연구', 2002. 11~2003, 9), <인간과 문학>('에세이로 시를 만나다', 2017. 여름~2017. 겨울), <선수필>('민명자가 읽은 시 이야기', 2017. 가을~2018. 겨울), <인간과 문학>('영상과 무대의 세계를 여행하다', 2024. 봄~ ) 등이 있다.

또 심사로 '경주문학상'(2013), '매원 수필 문학상'(2014~2015), <에세이문학> 완료추천 심사(2019. 여름~ 2021. 겨울), '건설경제신문 문학상'(2019), '현대수필 문학상'(2020~2023), '제13회 전국 의학도 수필 공모전'(2023), '제19회 보령의사수필문학상'(2023) 등이 있다.

수상으로는 현대수필문학상(2017), 올해의 작품상(<에세이문학>, 2024. 봄) 등이 있다.

i242daum.net
배너


배너
배너

포토리뷰


배너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22대 국회 전체 원내정당 소속 당선인들 초당적 첫 기자회견…'기후특위 상설화' 한목소리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22대 국회의 모든 원내정당 소속 당선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기후국회를 만들기 위한 초당적 협력을 촉구했다. 10일 오전, 22대 국회의원 당선인 10인(더불어민주당 이소영·박지혜, 국민의힘 김용태·김소희, 조국혁신당 서왕진, 개혁신당 천하람, 진보당 윤종오, 기본소득당 용혜인, 사회민주당 한창민, 새로운미래 김종민)은 국회 소통관에서 '기후특위 상설화'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22대 국회에 진입한 8개 원내정당 소속 당선인이 모두 참여한 합동 기자회견은 이번이 처음이다. 당선인들은 "2030년 온실가스 감축목표(NDC) 달성이 6년밖에 남지 않은 지금, 기후위기 대응만큼은 당을 넘어서 소통하고 협력하자는 의미"라고 합동 기자회견의 의미를 밝혔다. 당선인들은 "이 자리에 서 있는 당선인들은 소속된 정당은 다르지만, 새로운 국회의 가장 중요한 사명 중 하나가 기후위기 대응이라는 점에 공감하고 있다"며 "초당적 협력의 시작점으로, 거대양당인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 모두가 공약한바 있는 ‘국회 기후특위 상설화’를 촉구한다"고 말했다. 당선인들은 이어 "21대 국회 기후특위처럼 허울뿐인 위원회가 되지 않도록, 기후특위 상설화에

배너
배너